“이럴거면 그냥 하지마라” 결국 이름까지 바꾼다고 폭탄 선언한 서울모터쇼 소식 접한 네티즌들 현실 반응

서울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로 이름 변경 2021 IAA 의식한 것일까? 사실상 현대기아차 독주무대가 될 전망 자동차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모터쇼는 성지나 다름없는 곳이다. 여러 자동차 브랜드들의 신차를 한곳에서 볼 수 있는 보기 드문 행사이기 때문이다. 국내에서는 1995년부터 2년에 한번 모터쇼를 개최했으며, 2005년부터 홀수 연도에 서울에서, 짝수연도에 부산에서 모터쇼를 개최한다. 2020년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이래도 국산차 서비스 센터가 편하다고요?” 생각지도 못한 민낯 공개되자 전국 차주들 반응

흔히들 국산차를 구매하는 이유 중 상당수 부분을 차지하는 게 바로 AS 망의 편리함이다. 역시나 자국의 자동차 메이커답게 서비스센터 자체 수는 많이 존재한다. 그러나 이제 그런 말도 옛말이 되어가는 추세라 당혹스러움을 금치 못하고 있다. 과연 어떤 이유에서 이런 평가가 존재하는 것일까? 이유는 바로 ADAS 기능 문제로 인해 서비스 품질이 저하되었다. 최근

올해 가장 많이 팔린 차 테슬라도 아이오닉 5도 아니었다.

최근 자동차 업계의 트렌드가 기존 전통적인 내연기관에서 전기차로 많이 넘어가고 있는 추세인데요. 현대기아차는 올해에만 아이오닉 5를 비롯해 EV6차 등 새로운 전기차를 내놓으며 새로운 대열에 합류했습니다. 전기차 시장에서 가장 앞서있는 것으로 평가받는 테슬라는 올해 모델 3 리플레쉬 버전을 비롯해 모델 Y를 출시하는 등 계속해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하고 있는데요. 폭스바겐을 비롯해 볼보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