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왜그랬지?” 키아누 리브스가 짝사랑한 왕년의 미녀스타의 후회

스틸컷 – 데니스 호퍼 인생을 바쳐 손가락까지 잃고 경찰로 은퇴했지만, 열악한 처우에 불만을 갖고 테러를 계획하는 페인(데니스 호퍼). 아침 출근길 고속도로를 달리는 버스에 폭탄을 설치하고 돈을 요구한다. 시속 50마일(약 80km/h) 밑으로 떨어지면 폭발하는 특수폭탄이다. 스틸컷 – 키아누 리브스 주인공 잭 트레븐(키아누 리브스)에게 협박 전화를 걸어 돈을 건네지 않거나, 승객이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