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하느라 본업을 잊고 있었던 그녀에게 전해진 희소식

한채아 영화 <교토에서 온 편지>로 영화계 복귀 현재는 SBS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해 차범근 家 며느리 다운 면모를 보이며 예능 축구 선수(?)로 활동하며 대중에게 친숙함을 전해주고 있는 한채아. 예능으로 이름을 알리기 전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하며 이름을 알렸던 그녀였다. 2018년 결혼 이후 육아와 가정 활동에 힘쓰며 한동안 활동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