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가에선 소문났다, 삶이 우울할수록 ‘뜨는 종목’이라는데…

코로나19 장기화 한국 코로나 우울증 OECD 중 최고 청년 3명 중 1명 우울 고위험군 삶이 힘들수록 떠오르는 종목 [SAND MONEY]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1년 반째 이어지고 있다. 최근 백신 접종으로 인해 일상 복귀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기는 하지만 아직 완전히 이전과 같은 상태가 되기까지는 시일이 더 걸릴 것이라는 예측이 나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