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명문대서 유학중인 천재가 돌연 그만두고 한국 돌아와 한 일

<지리산>에 이어 기대작 <그린 마더스 클럽>에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주민경 얼마전 종영한 tvN 드라마 <지리산>에서 오정세와 ‘연애 초보’ 연인 연기를 펼치며, 그의 관심과 사랑을 한몸에 받는 이양선을 연기해 주목받은 배우 주민경. 그녀 또한 배우가 되기 전 특별한 과거 이력으로 화제를 모은바 있다. 배우가 되기 전 프랑스에서 미술 석사까지 한 미술

‘취향껏 잡는다’ 시청률 전쟁이라는 요즘 금토드라마 라인업

시청률 저조한 <구경이>, <해피니스> 예상 밖의 부진 <지리산> 송혜교 복귀작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호평 받고 있는 <옷소매 붉은 끝동> 한주의 고단함을 모두 털어버릴 금요일, 남녀노소 할 것 없이 자연스럽게 TV 앞으로 모이는 건 당연한 그림입니다. 이 때문에 방송국도 유독 금토 드라마와 주말 드라마에 더욱 심혈을 기울이기도 하는데요. 최근에는 OTT 스트리밍

이하늬가 깜짝 놀라며 자기랑 너무 똑같다고 한 후배 배우

<원 더 우먼>에 이어 <지리산> 전지현 아역까지 연기하며 배우로 영역 넓히는 김도연 현재 SBS와 웨이브에서 인기리에 방영중인 드라마 <원 더 우먼>에서 주인공인 이하늬를 놀라게 한 익숙한 신인배우가 있었으니… 그녀는 바로 아이돌 그룹 ‘위키미키’ 출신의 김도연이다. 김도연은 이 드라마에서 이하늬의 아역으로 등장해 짧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연기자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이하늬도 그녀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