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언니 pick 가득한서울체크인 촬영지

이효리가 서울에서 일상생활하는 모습들을 담은 ‘서울체크인’가 많은 인기를 끌었죠? 가는 곳곳마다 감각적이고 핫한 곳이어서 방송 이후에 각 장소들마다 이효리라는 수식어가 따라다닌다고 합니다. 오늘은 그 중 핫한 촬영지였던 곳들을 소개시켜드리려고 해요. (˶◕ ‿◕˶✿) 피자정비소 3회에서 이효리가 갔던 강원도 양양의 오션뷰 피자집 서울체크인 3회에서 이효리가 테라스석에 앉아 바다를 보며 피자를 먹었 피자정비소입니다.

“내가 말해도 넌 모르지?” 박나래가 한 고백에 이효리가 보인 반응

‘서울체크인’ 이효리 박나래
오랜 팬 박나래가 전한 질문
이효리의 센스있는 반응 눈길

이효리, 박나래의 진심 어린 대화 내용이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지난 8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서울체크인’에서는 이효리, 박나래가 만나 각자의 고민 상담은 물론 서로를 향한 진심 어린 충고까지 주고 받아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박나래는 이효리에게 “언니 만나면 제일 궁금했던 얘기는 예쁜 여자의 삶이 너무 궁금했다”라고 질문했다.

이에 이효리는 “그건 네가 말해도 모르지 않을까?”라며 “나래야 미안하지만 난 정말 웃긴 여자의 삶을 모르고 정말 재밌는 여자의 삶을 모르듯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나래는 “그럼 나는 평생 모르고 사는 거냐”라고 재차 물었고, 이효리는 “남자들이 지나가면 쳐다보고 연락처 물어본 적 없냐”라고 물었다.

긍정하는 박나래에게 이효리는 “그럼…모르겠다. 진짜 미안하다”라고 위로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누리꾼들은 “이효리는 예쁜데 웃기기까지 하지 않냐”, “이효리는 둘 다 가졌다”, “저 대화가 너무 웃기다”, “이효리 답변 돌직구인데 센스 있어서 재밌다” 등 반응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효리는 또 다른 진심 어린 충고로 박나래를 눈물짓게 만들기도 했다.

이효리는 “내가 나래를 좋아하는 것은 오은영 선생님과 나오는 그 프로그램에서의 모습 때문이다. 거기서 진심으로 이야기를 들어주고 같이 공감해주더라. 나도 방송을 오래 해봐서 진심인지 아닌지 느낌이 온다”라며 박나래를 애정하는 이유를 밝혔다.

이에 박나래는 “내가 작년에 일이 많았다”라며 지난해 성희롱 논란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이효리는 “몇 가지 나도 듣긴 들었다. 사람이니까 실수는 피할 수가 없지 않나. 진짜로 사과하고 진심으로 미안해하고 사과하면 시청자분들도 결국은 이해해 주시는 것 같다”라고 조언했다.

또한 박나래는 “직업병인지 재미없는 것이 싫다. 재밌으려고 왔는데 너무 진지한 것 같다”라는 고민을 전했다.

이효리는 “재밌어야 한다는 강박을 버려라. 안 재밌어도 된다”라며 친언니 같은 조언으로 박나래의 마음을 울렸다.

이날 각 분야에서 정상을 찍은 이효리, 박나래의 진솔한 대화가 시청자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한편 박나래는 지난해 유튜브에 공개된 웹예능에서 남자 인형을 상대로 수위 높은 행동과 발언을 해 성희롱 논란이 제기, 국민신문고 고발까지 접수되는 논란을 겪은 바 있다.

일괄 출처 : 티빙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돈만 생기면 집 샀다”는 데뷔 24년차 이효리의 부동산 이정도였다

24년째 사랑받고 있는 가수 이효리 최고 수준의 광고 모델료 받았던 전성기 시절 소속사 계약금만 25억 원 수준 강남과 제주를 오간 그녀의 부동산 재테크 실력 출처 : MBC ‘라디오스타’ 1998년 걸그룹 ‘핑클’의 멤버로 데뷔한 이효리는 24년이 흐른 아직까지도 많은 팬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연예인이다. 오랜 시간 사랑을 받은 만큼 그동안 벌어들인

“TV만 틀면 나온다” 남편 이상순도 포기했다는 이효리의 연애사

커리어 내내 뜨거웠던 이효리 연애사 이상순 “전 남친들 안 보려면 뉴스만 봐야 돼” 박준석, 홍경민, 성시경, 이서진 등과 열애설 돌고 돌아 만난 이상순과 결혼 8년째 최근 넷플릭스에 공개된 ‘먹보와 털보’에는 이효리-이상순 부부를 만난 비의 모습이 담겼는데요. 이날 비와 술을 마시던 이효리는 “우리가 옛날에도 술을 먹었으면 사귀었을 수도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비는 자기 관리 차원에서 술자리는 물론 식사 자리도 피했고 두 사람은 친구 관계로 남게 됐다는데요. 이에 이효리는 “그랬으니까 지금 이렇게 좋게 잘 지내는 거다. 만약 사귀었으면 못 만나잖냐”라며 “지금 못 만나는 사람 여럿 있다”라고 털어놨죠. 그녀의 발언에 이상순은 크게 공감했는데요. 그러자 이효리는 “오빠가 TV를 보는데 내 전 남자친구가 나오더라. 채널을 돌렸는데 또 다른 남자친구가 나왔다”라며 에피소드를 털어놨죠. 당시 이상순은 ‘뉴스나 봐야겠다’라며 채널을 돌렸고 ‘전 남자친구 안 보려면 뉴스나 봐야 된다’라며 체념한 듯 말을 했다네요. 실제 훌륭한 미모와 인기 때문에 이효리는 커리어 내내 숱한 열애설에 휩싸였는데요. ‘제2의 이효리’로 불리던 여가수의 남자친구가 궁금하다면 ↓ ‘나 혼자 산다’던 여가수가 공개한 남자친구의 뜻밖의 직업 그녀의 첫 열애설은 그룹 태사자 멤버 박준석이었습니다. 방송국에서 처음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활동 시기가 겹쳤고 이효리는 성실한 박준석의 매력에 끌렸다는데요. 연인 관계로 발전하게 된 두 사람은 3년간 교제를 하다 결별하게 됐습니다. 이후 이효리는 가수 홍경민, 성시경과 차례로 열애설에 휩싸였었는데요. 핑클 멤버 이진과도 열애설에 휩싸였었던 홍경민은 이효리를 친한 동생으로 언급하며 열애설을 부인했습니다. 성시경과의 열애설은 KBS2 ‘1박 2일’에 출연하지 못하는 이유가 불편한 사람이 있다고 밝히면서 제기됐는데요. 당시 멤버들 가운데 결혼 유무와 이효리와의 친분을 따졌을 때 불편한 사람이 성시경밖에 없다는 주장이 제기됐죠. 하지만 이에 두 사람은 어떠한 입장도 전하지 않으며 열애설은 미궁 속으로 빠졌습니다. 배우 이서진 역시 이효리와 열애설에 휩싸였던 인물인데요.

이효리 라이벌(?)이었던, 전 세계인의 이상형 1위인 여성 배우의 근황

오래간만에 배우로 복귀하는 제시카 알바의 근황과 신작 영화 2000년대 초중반 세계 최고의 미녀 스타로 이름을 알리며 미국은 물론이며 전 세계에 큰 인기를 구가했던 월드 스타 제시카 알바. 각종 잡지의 미녀 순위를 비롯한 이상형 순위에도 1위를 차지했을 정도로 세계 최고의 스타였다. 현재는 과거만큼은 아니지만 여전히 큰 존재감을 알리고 있는 그녀다. 과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