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만 틀면 나온다” 남편 이상순도 포기했다는 이효리의 연애사

커리어 내내 뜨거웠던 이효리 연애사 이상순 “전 남친들 안 보려면 뉴스만 봐야 돼” 박준석, 홍경민, 성시경, 이서진 등과 열애설 돌고 돌아 만난 이상순과 결혼 8년째 최근 넷플릭스에 공개된 ‘먹보와 털보’에는 이효리-이상순 부부를 만난 비의 모습이 담겼는데요. 이날 비와 술을 마시던 이효리는 “우리가 옛날에도 술을 먹었으면 사귀었을 수도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비는 자기 관리 차원에서 술자리는 물론 식사 자리도 피했고 두 사람은 친구 관계로 남게 됐다는데요. 이에 이효리는 “그랬으니까 지금 이렇게 좋게 잘 지내는 거다. 만약 사귀었으면 못 만나잖냐”라며 “지금 못 만나는 사람 여럿 있다”라고 털어놨죠. 그녀의 발언에 이상순은 크게 공감했는데요. 그러자 이효리는 “오빠가 TV를 보는데 내 전 남자친구가 나오더라. 채널을 돌렸는데 또 다른 남자친구가 나왔다”라며 에피소드를 털어놨죠. 당시 이상순은 ‘뉴스나 봐야겠다’라며 채널을 돌렸고 ‘전 남자친구 안 보려면 뉴스나 봐야 된다’라며 체념한 듯 말을 했다네요. 실제 훌륭한 미모와 인기 때문에 이효리는 커리어 내내 숱한 열애설에 휩싸였는데요. ‘제2의 이효리’로 불리던 여가수의 남자친구가 궁금하다면 ↓ ‘나 혼자 산다’던 여가수가 공개한 남자친구의 뜻밖의 직업 그녀의 첫 열애설은 그룹 태사자 멤버 박준석이었습니다. 방송국에서 처음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활동 시기가 겹쳤고 이효리는 성실한 박준석의 매력에 끌렸다는데요. 연인 관계로 발전하게 된 두 사람은 3년간 교제를 하다 결별하게 됐습니다. 이후 이효리는 가수 홍경민, 성시경과 차례로 열애설에 휩싸였었는데요. 핑클 멤버 이진과도 열애설에 휩싸였었던 홍경민은 이효리를 친한 동생으로 언급하며 열애설을 부인했습니다. 성시경과의 열애설은 KBS2 ‘1박 2일’에 출연하지 못하는 이유가 불편한 사람이 있다고 밝히면서 제기됐는데요. 당시 멤버들 가운데 결혼 유무와 이효리와의 친분을 따졌을 때 불편한 사람이 성시경밖에 없다는 주장이 제기됐죠. 하지만 이에 두 사람은 어떠한 입장도 전하지 않으며 열애설은 미궁 속으로 빠졌습니다. 배우 이서진 역시 이효리와 열애설에 휩싸였던 인물인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