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날 돈없네” 괜한 말 아니었다. 분명 월급 올랐는데 실수령액이..

모든 직장인들의 가장 행복한 날이자 더불어 한없이 우울해지는 날이 있는데요. 그건 월급날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분명 내 통장에 들어온 것 같은데 스치듯 사라져가는 월급에 한숨이 나오게 되는데요. 거기에 월급 명세서를 들여다보면 “무슨 세금을 이렇게나 많이 떼 가는 거야”라는 소리가 절로 나오게 됩니다.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세금을 내는 것은 당연한 의무이지만 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