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건 무조건 절대 용서해선 안된다”며 등장한 사이다 복수방법

[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고구마 먹어 답답했는데 사이다 들이킨 기분이다” 우리가 답답하고 짜증이 났을 때 누군가 시원하게 한 방 날려주면 쓰는 말이다. 최근 차주들이 고구마 먹은 상황이 허다하다고 하는데 무슨 일일까? 코로나 시국의 장기화로 배달 문화가 끊임없이 성장하고 있다. 이때 떠오르는 직업은? 배달라이더이다. 배달 라이더들은 빠른 배달을 위해서 차량 앞에 끼어들곤 하는데 이때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