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 모두 끊었다” 20대에 1억 저축했다는 여성에 오은영 박사가 보인 반응

20대에 1억 모은 청년 등장
오은영 박사가 날린 일침
“적절한 소비의 중요성” 강조
sbs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sbs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오은영 정신건강의학과 박사가 ‘돈’에 많은 관심이 있지만 관리하는 방법을 몰라 고민하는 청년들을 위해 조언을 내놓았다.

지난 4월 7일 SBS ‘써클하우스’에는 욜로족과 파이어족 청년들이 등장해 이야기를 나눴다.
sbs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이날 써클하우스에는 YOLO(You Only Live Once)라는 모토를 가지고 언제 죽을지 모르니 지금 펑펑 쓰고자 하는 욜로족과, 미래를 대비하기 위해 현재의 소비를 극단적으로 줄이는 파이어족이 출연했다.

두 부류의 청년들은 각각 경제관념이 확연히 달랐는데, 특히 28세라는 젊은 나이에 현금 1억 원을 저축한 한 여성의 짠테크는 모두를 놀라게 했다.
토요경제
주변에서도 별명이 ‘짠순이’라는 이 여성은 20대의 나이에 오로지 절약만으로 1억 모으기에 성공한 다양한 비결을 풀었는데, 특히 한 달 생활비를 14만 원으로 제한하고 한 달 중 22일이나 돈을 안 쓴 적도 있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여성은 돈을 아끼기 위해 “친구도 모두 끊었다”라며 극강의 짠순이 면모를 보이면서 “5G 요금제나 OTT 서비스는 사치”라고 주장했다.
sbs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하지만 이처럼 극단적으로 소비생활을 제한하며 목돈을 만들어낸 그는 “이렇게 열심히 돈을 모았지만 작은 소비에도 죄책감을 느낀다”라며 고민을 털어놓기도 했다.

이 말을 들은 오은영 박사는 잠시 고민을 하더니 여성에게 돈을 모으면 무엇을 하고 싶은지 질문을 던졌는데, 그는 한강뷰 집을 사는 것이라고 고백했다. 그러자 오은영은 “이런 말 하면 어떻게 생각하실지 모르겠다”라며 운을 떼더니 “오히려 어마어마한 물욕이 있으시네요”라고 일침을 날렸다.

오은영은 이어 “과한 절약도 돈에 대한 집착을 부를 수 있다”라며 “돈은 쓰면서 배우는 것도 있다”라고 말해 적절한 소비 역시 미래를 위한 연습 과정임을 일깨워줬다. 오은영은 또한 “가격으로 소비의 가치를 판단하는 게 가성비라면 소비에서 얻게 되는 보이지 않는 행복은 가심비라고 한다”라며 행복한 소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여성에게 “돈을 소비한 뒤 내가 느낀 행복을 기록해 볼 것”이라며 뜻깊은 조언을 마무리했다.

 

’13남매 장녀’로 살아온 배우 남보라에게 오은영 박사가 건넨 한 마디

11남매 장녀로 TV 출연했던 남보라 쏟아지는 소속사 러브콜에 연예계 데뷔 하지만 원하지 않았던 일상에 지쳐가 오은영 박사의 위로에 결국 눈물까지 쏟아 출처 : MBC ‘천사들의 합창’ 16년 전 11남매의 첫째로 처음 카메라 앞에 섰던 소녀가 있습니다. 당시 고등학교 1학년이었던 소녀는 동생들을 잘 챙기는 의젓한 모습은 물론 빼어난 미모에 소속사들로부터 러브콜을 받게 됐는데요. 그렇게 연예계에 발을 내디딘 소녀는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으며 배우로서 인정받게 됐죠. 하지만 13남매의 장녀, 그리고 배우로서의 무게는 어마어마했고 그녀는 결국 방송에 나와 눈물까지 흘리고 말았습니다. 출처 : MBC ‘천사들의 합창’ 출처 : MBC ‘천사들의 합창’ 17살부터 33살까지 무려 16년간 쉴 새 없이 달려온 배우 남보라의 인생 스토리를 정리해 봤습니다. 배우 남보라는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의 코너 ‘천사들의 합창’을 통해 처음 방송에 모습을 비췄는데요. 당시 그녀는 연예인이 되고 싶은 마음이 없었다는데요. 하지만 방송을 본 10곳이 넘는 소속사들이 연락을 해왔고 부모님의 설득까지 더해져 결국 남보라는 배우로 데뷔하게 됩니다. ‘해를 품은 달’에 함께 출연했던 김수현의

오은영 108만 원 강형욱 150만 원 한문철 0원 김제동 1500만원

최근 10분에 9만 원이라는 고액 상담비로 논란을 빚은 오은영 박사. 그녀가 고가의 명품만 즐겨 사용한다는 사실까지 알려지면서 논란은 더욱 뜨거워졌는데요. 다행히 오 박사에게 상담받은 한 학부모의 글로 논란은 잘 마무리되었지만 사람들 사이에서 10분에 9만 원이라는 고가의 상담비는 여전히 화제로 남았습니다. 오은영 박사의 고가의 상담비가 화제가 되자 그간 방송에 자주 등장한

육아의 신·개통령 고가 상담료 논란..알고보니

“10분 진료비가 9만원… 1시간 상담하면 54만원 XX, 시급이 54만원이시네.” “업계 톱이니까 그럴 만하다, 아이 인생이 달린 문제인데 돈이 문제냐.” 오은영의 버킷리스트 유튜브 캡처 최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오은영 소아청소년정신과 전문의의 상담료가 논란이었습니다. 경기도 수원에서 오은영의원을 운영 중인 그는 여러 방송에 출연해 아이들이 겪는 문제 해결을 돕는 육아 멘토로 활약하고 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