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간통죄는 없지만” 최악으로 평가되는 ‘불륜 논란’ 스타는 누구?

불륜설로 논란 일으킨 연예인 스포츠 아나운서 출신 황보미 추자연 남편 ‘우블리’ 우효광 배우 정은채와 카세 료, 정준일 배우자를 둔 채 다른 이성과 부정을 저지를 시 적용됐던 ‘간통죄’는 2015년 국민의 성적 자기결정권과 사생활의 비밀 자유 침해를 이유로 폐지되었는데요. 하지만 불륜은 여전히 많은 가정을 파탄 내는 주요 원인이며, 이에 사회적인 시선 또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