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젊은 커플들 상대방 ‘집주소’ 무조건 알아내려고 하는 충격적인 이유

이성을 교제하기 전에 자신이 정한 여러가지 기준이 있을 것이다. 외모가 될 수도 있고, 경제력이 될 수도 있으며, 성격만 좋으면 만날 수 있다는 사람이 있을 수도 있다. 자신만의 기준을 세우고 이성 교제를 하는 사람들이 많은 가운데, 최근 젊은 커플들 사이에서는 ‘집주소’를 알아내 등기부등본을 확인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어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최근

회피형 나르시시스트를 연애 초반에 알아보는 법

회피형 애착은 자기애성 인격장애(나르시시스트)의 베이스가 된다는 점에서 매우 유사함으로 공통적인 선상에서 생각해 봐도 무리가 없다. 연애 초반엔 보통 안정형 애착을 형성한 사람이나 반대로 불안형 애착과 유사한 패턴을 가지고 있음으로 구분하기 어려울 수 있는데 주된 특징만 잘 파악한다면 연애를 시작하거나 유지할지에 대한 고민을 보다 쉽게 결정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 연애를

비혼주의인데 남친이 자꾸 결혼 얘기를 해요..헤어져줘야 할까요?

지난달 25일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5년 사귄 남친이 결혼하자는데 헤어져줘야 될까요’라는 제목의 사연이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사연의 주인공 A씨는 “전 결혼 생각이 없어요 앞으로도 쭉. 애 낳을 생각은 당연히 더 없고요. 애 낳고 인생이 완전히 바뀌는 친구들을 보면서 나는 절대로 결혼하지 말아야지 했거든요”라며 글을 시작했다. 자꾸 결혼 얘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