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오닉 5보다 낫네” 440km 주행 가능한 벤츠의 소형 전기차 공개됐습니다

스마트 #1 전기차 공개
주행거리 WLTP 440km
세컨카로 적당한 수준?

벤츠는 고급차를 생산하는 것 외에 스마트라는 계열사를 별도로 두어 경차도 생산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꽤 인기 있었는데, 포투 모델이 국내에서 유일하게 정식으로 구매할 수 있었던 수입 경차였으며, 모닝보다도 작은 앙증맞은 크기로 인해 저절로 눈길이 가는 매력을 가지고 있다. 비록 포투 3세대 모델은 경차로 인정받지 못했지만, 한동안 수입되어 판매되었다.

그런 스마트가 최근 #1이라는 전기차를 선보였다. 지리자동차가 지분 50%를 인수한 이후 처음 내놓은 신차이자 처음으로 개발한 SUV 모델이다. 중국이 끼어 있으면 걸러야 한다는 반응과, 작은 크기이지만 괜찮은 디자인과 사양, 적당한 주행거리를 갖춰 가격만 잘 책정되어 국내 출시된다면 세컨카로 인기가 많을 것이라는 반응으로 나뉘고 있다.
글 이진웅 에디터

스마트 #1의
외관 살펴보기
차 디자인을 보면 뭔가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은 느낌이다. 전면부는 헤드램프 부분을 제외하면 GV60의 느낌이 많이 난다. 특히 위쪽에 좌우로 연결된 주간주행등을 제외하면 아무것도 없고, 둥글게 처리된 모습과 아래쪽에 있는 그릴 형상이 많이 닮았다.

그 외에는 삼각형 디자인 요소가 두 군데 사용되었다. 하나는 헤드램프 부분이며, 다른 하나는 그릴 옆에 있는 공기 흡입구다. 헤드램프에 있는 주간주행등은 ‘ >’형상으로 되어 있으며, 주간주행등과 합하면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