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야놀자·에어비앤비도 저희 고객입니다

과거에만 해도 펜션이나 게스트하우스 등을 예약하려면 직접 업체에 전화해 원하는 날짜에 빈방이 있는지 확인해야 했다. 업주는 한 명 한 명 고객을 응대하고 중복 예약을 막기 위해 스케줄러를 살펴야 했다. 이제는 숙박 상품을 유통하는 온라인 커머스 플랫폼이 활성화하면서 소비자는 객실 조회부터 가격 비교, 예약, 결제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다. 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