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도한 고소득자를 대놓고 때린다는 중국이 빈부격차 해결하는 방법

경제 성장 과정에서 필연적으로 나타날 수밖에 없는 문제. 바로 빈부격차입니다. 빈부격차는 경제적으로 부유한 사람과 가난한 사람의 소득 차이를 말하는데요. 세계 여러 나라에서 빈부격차는 사회적 문제로 떠오르고 있죠. 중국도 그중의 하나입니다. 지난 20년간 중국의 GDP는 2000년 2조 2,300억 달러에서 2020년 11조 8,000억 달러로 급성장했는데요. 지난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중국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경제

‘서울 빌딩이 18조?’ 돈이 넘쳐나서 문제라는 상류층들의 근황

일반 서민들은 내 집도 없어 전월세난에 힘들게 살지만 이와는 정 반대로 돈이 많은 부자들은 돈이 넘쳐나서 문제라고 합니다. 실제로 상반기 서울 빌딩 매매액이 18조 원이라는 역대 최대를 기록하면서 넘쳐나는 돈이 갈 곳이 없는 상황이 여실히 드러났는데요. 전년 대비 137% 늘어난 수치라고 합니다. 이러한 현상이 나타내는 의미를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하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