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1위’…여자 김종국으로 불리던 출연자의 최근 모습

보디빌더 지연우 선수 세계 1위의 화려한 수상 경력 운동으로 공황장애 극복 은퇴한 지연우의 근황 2016년 SBS 예능 <스타킹>에 출연해 압도적인 피지컬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여성 보디빌더 지연우의 근황이 전해졌다.   그녀가 최근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 출연해 <스타킹> 이후 겪은 각종 에피소드와 근황을 공개한 것이다.   <스타킹> 출연 당시 지연우를 본

“3대 470” 치던 여자 김종국, “스타킹” 출연 5년만의 근황

2016년 SBS ‘스타킹’에 출연했던 보디빌더 지연우 선수. 압도적인 피지컬로 당시 뜨거운 관심을 받았죠. 유튜브에 올라온 출연 영상은 조회수 1억 뷰를 넘기기도 했습니다. 무엇보다 주목할 것은 2013년 세계 대회인 ‘아놀드 클래식’에서 한국은 물론 동양인 여성 최초로 우승을 차지했다는 점입니다. 요즘에는 어떻게 지내시는지, 직접 운동 중인 짐으로 찾아갔습니다. 근황이 어떻게 되시나요? 출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