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관 팝콘은 되는데, 왜 기차에서 계란은 안되나요?”

11월부터 단계적 일상 회복 시작 누더기 거리두기 지침 탓에 해제도 어줍어 헬스장∙목욕탕은 역차별에 불만 커 11월 1일부터 일상에서 많은 부분이 달라진다. 코로나로 생긴 사회적 거리두기 제한들이 백신 접종 완료자들을 중심으로 완화되면서 외부 활동에도 변화가 예상된다. 정부는 지난 10월 25일 ‘단계적 일상 회복 방안’을 내놨다. 지난해 2월 말 사회적 거리두기가 처음

“백신 안 맞을거야!” 진료 중단까지 벌어진 미국 산부인과 현재 상황

미국 뉴욕주의 한 산부인과에서 출산 진료가 중단됐다. CNN에 따르면 뉴욕주 루이스 카운티에 위치한 한 종합병원은 이달 25일부터 산모들의 신생아 출산을 돕는 진료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미국의 백신 접종 의무화 조치에 반발한 간호사들이 대거 사직해 벌어진 사태다. 출처 = unsplash 앞서 앤드루 쿠오모(Andrew Cuomo) 전 뉴욕주 주지사는 뉴욕주에서 근무하는 모든 보건 업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