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TV 속 모습보다 좋으신 분”, 무한도전 예진이 11년 만에 밝힌 미담

[‘무도’ 예진이를 만나다] ‘무한도전’ 13살 환자 예진이, 24살 숙녀 된 근황 ‘무한도전’ 타인의 삶 편에 나왔던 예진이를 기억하세요?순박하고 귀여운 모습 이면에 아픔과 좌절을 가지고 있었던 13살 소녀. 의사로 분한 박명수 님에게 ‘꿈이 사라졌어요’ 라고 말했을 때는 마음이 참 아팠습니다.10년이 지나, 병실의 소녀는 당당한 성인이 되어 자신의 꿈을 향해 … youtu.be

“무한도전 독침수거” 박명수 전 매니저, 기획사 차린 근황

지금은 종영되었지만 한 때 온 국민의 안방 단골이었던 ‘무한도전’. 명장면, 유명짤만 수천개가 되겠지만, 그중에서도 정실장의 ‘독침수거’는 참 유명한 장면이죠. 당시의 무한도전은 유쾌하고 정겨웠습니다. 무한도전이 종영한지도 오랜 시간이 지난 지금, 정실장님은 어떻게 지내고 계실까요? 문득 궁금해져서 찾아뵀습니다. ‘무도’ 정실장의 ‘독침수거’, 레전드로 남았죠. 출처 – ‘근황올림픽’ 유튜브 저쪽에서 명수가 던지는 걸 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