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은 명품 안사요, 자르지!’ 애물단지의 변신은 무죄

분명 얼마 전만 해도 일자바지가 유행하는 것 같았는데 정신을 차려보니 통바지가 유행하고 있습니다. 모든 것이 빠르게 변하는 세상, 유행도 하루가 멀다하고 바뀌고 있는데요. 이런 소비 패턴은 명품도 피해갈 수 없었습니다. 명품 또한 유행주기가 매우 빨라져 한 두달 만에 새 상품이 출시되고 있죠. 때문에 중고시장에서는 하루에도 수 백 건씩 중고물품이 쏟아지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