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이 “난 너 없으면 안돼”라고 고백한 여배우의 살벌한 근황

영화 <리미트>로 첫 범죄 스릴러에 도전하는 배우 박경혜 조인성과는 영화 <모가디슈>의 인연으로 친분있는 선후배 사이가 된 배우 박경혜. 이후 tvN에서 방영한 예능 ‘어쩌다 사장’의 알바로 지속 출연하며 조인성과 너무나 두터운 친분을 과시하게 된다. 시즌1에도 출연한 그녀는 올해초 방영한 시즌2에도 등장해 ‘미친 존재감’을 보여줬는데, 일도 잘하며 재치있게 일하는 그녀의 앞치마를 고쳐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