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들 결국 폭발했다, 중고차 시장 올해 진출합니다

하루 이틀도 아니고 매일 217건의 사기가 일어나는 곳은 어딜까? 바로 대한민국 중고차 시장이다. 최근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장기화로 인해 신차의 출고 기간이 계속해서 길어지고 있다. 이에 중고차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고 허위 매물, 강매 등 사기 행각도 덩달아 늘고 있다. 소비자들은 국내 완성차 업체들이 중고차 시장에 어서 빨리 진출하기를 간절히

“서민들의 피눈물입니다” 그렇게 난리치더니 결국 대기업 중고차 시장 진출 무산될 위기 상황

많은 소비자들이 가장 개선이 시급한 자동차 분야로 중고차 시장을 지목하고 있다. 연간 중고차 거래량은 연간 신차 거래량의 2배에 육박할 만큼 많으며, 시장 규모도 대략 22조 원으로 매우 커졌다. 하지만 중고차 딜러들이 이익을 위해 각종 불법 행위들을 일삼다 보니 중고차 시장에 대한 시선이 좋지는 않다. 작년부터 여러 대기업들이 중고차 진출을 선언하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