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앨범 30만장 팔고 실제 받은돈은..” 2000년대 음원여신이 사기당한 금액

과거 음악계를 뜨겁게 달궜다가 돌연 사라진 가수들이 많다. 실제로 음반차트 1위를 하면 수억에서 수십억을 번다는데 실상은 그렇지도 않다고 한다. 2000년대 음원 여신으로 불렸던 가수 ‘페이지’가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 출연해 자신의 과거사를 밝혔다고 하는데 대중들은 “실제로도 이런 일이 있구나..”,”연예계는 진짜 있을 곳이 못된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대체 무슨 일이 있었을까 페이지는 데뷔곡 ‘러브 이즈 블루'(Love is Blue), ‘이별이 오지 못하게’, ‘단심가’ 등 발라드 곡으로 사랑 받았다. 가요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