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를 소름돋게 했던 ‘곡성’ 소녀의 너무 성숙해진 놀라운 근황

김환희 X 유선 X 이순재, 올봄 따뜻한 힐링 영화 예고! 티저 예고편 최초 공개!

의 ‘뭔이 중한디’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아역출신 배우 김환희와 유선, 이순재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가 따스한 위로를 전하는 티저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는 세상에 혼자 남겨져 의지할 곳 없는 열아홉 수미가 ‘죽는 법’을 알려주겠다는 호스피스 병동 수간호사 서진을 만나 세상의 온기를 배워가는 애틋한 성장통을 그린 갓생 휴먼 드라마다.

공개된 티저 예고편에서는 삶의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죽음을 결심한 열아홉 수미의 사연이 그려지며 영화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함과 동시에 수미를 연기한 배우 김환희의 강렬한 감정 연기가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어 “그 지옥에서 좀 나오자” 라는 서진(유선)의 대사와 함께 전환되는 분위기는 앞으로 수미가 어떤 변화를 맞이할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여기에 인수(이순재)를 필두로 등장하는 호스피스 병동 안의 다채로운 캐릭터들이 흥미를 더한다. 

‘오늘도 내일을 꿈꾸며 세상의 온기를 나누는 우리’라는 카피와 같이 하루하루를 소중히 꾸려가는 각 인물의 모습이 애틋한 온기와 생동감을 전하는가 하면, 인수(이순재)의  “살아있을 때 해. 살아있을 때” 라는 대사는 뭉클한 감동을 선사하며 올봄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힐링 영화의 탄생을 알려 예비 관객들의 관람 욕구를 자극한다.

배우들의 완벽한 연기력과 특별한 케미를 담은 티저 예고편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고조시킨 영화 는 5월 개봉 예정이다.

-줄거리-

외로운 세상 속에서 죽음을 결심한 열아홉 수미(김환희). ‘죽는 법’을 알려주겠다는 수간호사 서진(유선)의 제안에 따라 늘봄 호스피스 병동을 찾아간다. 이 사람들이 곧 죽을 사람들이라고?! 예상치 못한 유쾌함과 따뜻함이 수미를 반기고, 하루하루를 소중히 살아가는 그들에게 점차 스며들며 세상의 온기를 배워가기 시작하는데…

damovie2019@gmail.com(오타 신고/제보 및 보도자료)

※저작권자 ⓒ 필 더 무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필더무비가 추천하는 글

»전남편과의 소송 때문에 진짜로 해고될 뻔 한 월드 스타

»연하 남편과 슬하에 낳은 딸 자랑중인 대스타의 놀라운 근황

»키가 무려 27cm 차이가 나서..매순간이 설렜다는 남녀 스타

»최근 KBS가 자신들의 ‘개딸’로 키우고 있는 대세 스타

»50살? 추억의 ‘인디아나 존스2′,’구니스’ 소년의 대반전 근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