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주 만에 입연 이재명 측근, 패배 원인으로 문재인 저격했다

이재명 지지했던 도올 김용옥패배 원인으로 문재인 대통령 언급

연합뉴스

이재명을 지지한 도올 김용옥이 대선 패배 원인으로 문재인 대통령을 지목했다.
지난 21일 도올 김용옥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진보는 ‘때’를 놓쳤다”라는 내용을 담고 있는 영상을 공개했다.
Youtube ‘도올tv’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김용옥은 “너무도 거대한 상실을 체험한 사람으로서 여기에 섰다”라며 “여러분들 또한 그러한 거대한 상실감을 느끼지 못했다면 사람이 아니다”라고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는 “이게 도대체 뭐냐. 이유를 확실하게 알아야 한다”라며 “진보를 자처하는 모든 사람은 반성해야 한다. 최고 책임자가 누구냐. 그건 문재인이란 말이야 문재인!”이라며 패배 이유를 문재인 대통령이라고 주장했다.
Youtube ‘도올tv’

.gadsense_slot_4{ display: inline-block; width: 336px; height: 280px;}

이어서 그는 “내가 이런 말 하면 아무도 얘기를 안 한다”라며 “문재인처럼 통치 기간에 대통령에 대한 비판적인 언급할 한마디도 못한 정권은 없었다”라고 전했다. 또한 “보이지 않는 문빠를 자처하는 사람들에 의해서인지 모르겠지만 그러면서 당내 건강한 토론 문화가 사라졌다”라고 밝혔다.
황교익 맛 칼럼니스트 역시 페이스북 글을 통해서 문재인 지지 세력을 비판했는데, 그는 “더불어민주당에 묻는다. ‘극렬문빠’를 언제까지 안고 갈 것인가”라며 “문재인을 죽이고 이재명을 죽이고 민주당을 죽이고 결국 민주 정치세력 전체를 죽일 때까지 그들을 내버려 둘 것인가”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황교익 페이스북
이어서 “이들 정치세력을 보통의 문재인 지지자와 분별하기 위해 나는 ‘극렬문빠’라고 부른다”라며 “이 정치 세력이 민주당 대통령 후보 캠프에 발을 들여놓거나 관여하지 않기만을 간절히 바라고 있다. 인간이나 정치에 기본적인 철학에 문제가 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한편, 도올 김용옥은 과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를 “하늘이 내린 사람”, “선각자” 등의 표현을 사용하며 공개 지지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