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도둑들에 인기폭발 기아‧현대차…이유는?

요즘엔 모르는 게 있으면 스마트폰으로 간단히 검색하면 모든 것을 알 수 있다. 하지만 자동차 도둑들도 이것을 너무 잘 활용하고 있어서 문제다. 미국의 자동차 도둑들이 현대차와 기아의 보안 기능을 뚫는 방법을 알아낸 것으로 보인다. 미국 전역에서 차량 도난 사건이 끊이지 않는데, 도난 차의 대부분을 현대차와 기아가 차지하고 있기 때문이다. 미국 중서부

현대기아가 오랜만에 잘 만들어냈다는 이 엔진의 정체

최근 ‘디젤 판매량을 추월한 친환경차 판매량’, ‘역대급 판매량을 기록한 하이브리드’ 등의 기사를 자주 봤을 것이다. 최근 친환경차 판매량이 무서울 정도로 치솟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와 차량용 반도체 수급 불안정으로 전체 자동차 생산량이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친환경차 수요가 늘어난 것은 굉장히 이례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나라마다 친환경차의 정의가 다르지만 보편적으로 전기차,

“완벽한 차는 없는건가?” 에어백 때문에 기아가 리콜하게 된 사연

최근 국토교통부가 자동차 시장 내 완성차 제조사에서 제작결함을 포착하여 자발적 시정 조치를 취한다고 밝혔다. 이번 리콜은 특히 기아에서 대규모 리콜이 실시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기아차를 필두로 메르세데스 벤츠, 만트럭, 할리데이비슨, 인디언 제조사도 시정 조치를 받게 되었다. 과연 각 제조사들 별 시정 조치 대상에 오른 모델은 무엇이며 이유는 무엇인지 살펴보도록 하자. 

“다들 현기차 왜 사냐고 하시는데…” 이걸 보면 바로 이해가 되실거라고 생각합니다

9월 판매량 1위 승용차는 아반떼 수입차는 여전히 벤츠 명성 이어가 그 와중에 아우디 밀어낸 볼보, S90 선두로 시장 변화 예고 지난 9월 한 달간의 국산차 판매 실적이 공개되었다. 지난 8월에 비해 전체적인 판매량이 다소 줄어들었다. 제조사 간 순위 변화는 크게 파격적이진 않았지만 그래도 간과할 수 없는 부분들이 많이 포착되었다. 판매량에서

“BMW보다 비싸게 팔린다”는 기아차, 국내엔 왜 못파는걸까?

미국에서 큰 인기라는 텔루라이드 국내에 출시될 수 없는 이유가 있다 [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여러분은 기아차를 웃돈 주고 사시겠습니까?” 아마 대부분의 소비자들은 고개를 저을 것이다. 그런데, 놀랍게도 이러한 일이 실제로 일어난 곳이 있다고 한다. 물론, 한국의 이야기는 아니고, 북미에서 일어난 일이다. 오직 미국 시장을 겨냥하고 만들어진 기아의 ‘텔루라이드’가 이 이야기의 주인공이다. 기아 텔루라이드는

“요즘 없어서 못 팔 정도죠” 지난 8월 가장 많이 팔린 국산차 살펴보니

[오토모빌코리아=뉴스팀] 8월 국내 자동차 총판매량은 54만 4,932대를 기록했고 이는 지난해 57만 9,141대보다 5.9% 감소한 수치다. 코로나 19 확산과 차량용 반도체 칩 부족에도 잘 버텨왔던 해외 판매와 수출까지 줄면서 국산 차가 한계점에 도달한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왔다. 국내 판매 성적이 부진할 때, 그렇지 않은 업체가 한 곳 있다. 바로 ‘기아’다. 국산 차 판매량이 감소하고 있는 시장 상황에서 어떻게 기아만이 웃을 수 있었는지, 그렇다면 지난 8월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