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에 볼보 기술 적용?!” 앞으로 이런 신차 나올지도…

르노삼성의 역사에 마침표가 찍혔습니다. 2000년 르노그룹에 삼성차를 매각한지 22년 만이며, 삼성이라는 이름이 사용된 지 26년이 지난 시점입니다. 사실 2020년 8월을 기점으로 르노가 ‘삼성’이라는 명칭을 사용할 수 있는 계약이 끝났습니다. 이후 2년의 유예기간이 적용돼, 2022년 8월에 ‘르노’만 남게 됩니다. 한편 르노삼성 2대 주주인 삼성카드는 르노와의 제휴에 실익이 없다고 판단해, 작년부터 지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