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 전 주차 잘못해 견인당한 청년이 떠올린 ‘300억’짜리 아이디어

인생 첫차 견인당했던 청년 주차난 느끼고 주차 공유 플랫폼 개발 ‘모두의 주차장’, 월평균 이용자 70만 명 쏘카 측에서 300억 원에 인수 출처 : 뉴스1 차를 가지고 다니다 보면 주차할 곳을 찾지 못해 난처할 때가 있습니다. 한 청년 역시 업무차 가지고 나왔던 인생 첫차를 잘못 주차해 견인되는 낭패를 겪었는데요. 하지만 이 청년은 분노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해당 경험을 ‘주차 문제’라는 사업 아이디어로 연결시켰습니다. 그렇게 청년의 사업 아이디어는 송파구에서 시작해 지금은 전국으로 퍼졌는데요. 출처 : 경기G뉴스 출처 : 모두컴퍼니 9년 전 인생 첫 차 견인의 경험을 살려 300억 원을 벌어들인 ‘모두컴퍼니’ 김동현 대표의 인생 스토리를 알아봤습니다. 대학 시절 PC방과 유학원을 운영했던 김동현 대표는 졸업 후 LG CNS와 경영컨설팅회사에서 직장 생활을 이어갔습니다. 평범한 직장인이었던 김동현 대표는 돌연 퇴사 후 중고폰 수출로 자신의 첫 사업을 시작하게 됐는데요. 하지만 첫 사업은 쉽지 않았고 결국 얼마 못 가 사업을 접어야만 했죠. 2003년 입사한 평범한 사원이 CEO까지 오른 비결이 궁금하다면 ↓ 창사 59년 만에 최초로 ‘사원 출신 CEO’ 된 비결은 바로 이겁니다 출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