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소리 나는 시세차익, 개그맨 잉꼬 부부들의 아파트는 어디에?

아무래도 사람들에게 많이 노출되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은 어디에 사는지, 무엇을 사는지에 대한 관심을 항상 한 몸에 받고 살게 됩니다. 한 명의 유명인도 이렇게 큰 관심을 받는데, 유명인 부부들에 대한 관심은 훨씬 더 높아지죠. 최근 개그맨 윤형빈, 정경미 부부가 방송에서 아파트를 공개하며 화제가 되고 있는데요. 이들 부부의 아파트와 함께 다른 개그맨

연 매출 10억 신화, 시한부 판정을 이겨낸 레전드 개그맨 근황

MBC 공개코미디의 산증인이자 ‘소’ 처럼 일했던 희극인. 드라마와 영화를 넘나들며 다재다능한 역량을 보여주던 그에게 ‘교통사고’ 란 그림자가 드리웠습니다. 삶과 죽음의 경계선에 선 그는, 이후의 삶을 남보다 2배로 열심히 살고 있습니다. ‘매출의 신’ 이라 불리는 사업가이자, 작가, 강사, 뮤지컬배우까지.. 다양한 방면에서 재주를 보여주며 삶의 의미를 알게된 고명환. ‘저는 스트레스가 0 입니다’

개그하고 싶어 무작정 서울 상경한 이 꼬마는 월매출 1억 개그맨 됩니다

횟집 운영하며 월매출 1억 원까지 올린 이용진 사업 성공의 비결은 ‘포켓몬 고’ 아무리 방송에서는 날고 긴다는 연예인들에게도 사업은 쉽지 않다. 실제로 많은 연예인들이 사업에 도전했지만, 몇 년 가지 못해 크게 실패하곤 한다. 하지만 코미디언 이용진은 본업인 개그와 사업 모두 성공한 ‘능력자’라 팬들을 놀라게 했다. <웃찾사> 2005년 SBS 8기 특채로 데뷔한 이용진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