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전기차인줄’ 넘사벽 디자인으로 돌아온 아이오닉 6 신차 소개

최근 현대차에서 E-GMP 기반 두 번째 전기차인 아이오닉 6을 공개했다. 첫 번째 전기차인 아이오닉 5와는 달리 세단 모델이며, 아산 공장에서 생산된다. 7월 14일부터 시작되는 부산 국제 모터쇼에서 완전히 공개할 예정인데, 그전에 지금까지 알려진 아이오닉 6 관련 정보를 살펴봤다. 먼저 외관을 살펴보면 이전에 공개했던 프로페시 콘셉트카의 디자인 요소가 적용되었다. 공기 저항을

더 좋아진 연비, 더 넓어진 공간 “지금은 소형 SUV 시대”

지난 2015년 출시 당시 국내 소형 SUV 시장을 개척했다는 평가를 받은 티볼리. 티볼리의 흥행에 힘입어 국내 소형 SUV 차량 시장이 급성장했다. 이는 적당한 크기를 갖추면서 실용성을 극대화함은 물론, 합리적인 가격에 높은 상품성을 갖췄기 때문이다. 또 전 세계적인 SUV 열풍도 한몫 더했다. 과연 실제로도 소형 SUV 시장의 인기는 어떠할지, 올해 KB장기렌터카에서

기아 K8 요즘 대세 컬러는 “ooo” K8 컬러별 매력 포인트

친환경차에 대한 수요 증가로 인기 차종에 대한 출고 적체 현상이 지속되고 있다. 이는 기아 K8 하이브리드도 마찬가지다. 대기 기간도 3.5, 가솔린은 6개월 정도로 그나마 짧지만, 나머지는 모두 1년 내외 기다려야만 차를 받을 수 있다. 지금도 대략 3만 대 정도 차량 생산이 밀려있는 상태다. 특히 기아 K8은 외장 색상에 따라 다양한

KB장기렌트 출고량으로 알아보는 팰리세이드 인기 집중 탐구

지난 5월, 팰리세이드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출시되었다. 약 3년 반 동안 꾸준히 사랑받아 왔으며, 페이스리프트 직전에도 국산 차 판매 상위 10위에서 밀려난 적이 없을 정도로 높은 수요를 자랑했다. 장기렌터카 시장에서도 팰리세이드의 인기는 꽤 높았다. 오늘은 KB 장기렌터카에서 출고된 KB 장기렌터카 실적과 페이스리프트 모델에서 생긴 변화점에 대해 살펴보았다. KB 장기렌터카에서 팰리세이드는 처음

“도대체 얼마나 좋길래?!” 소비자가 선택한2022년 5월 장기렌트 출고 TOP 5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 장기화로 신차 출고 대기가 길어지는 가운데, 소비자들은 점점 장기렌트카에 촉두를 세우고 있다. 수개월 걸리는 대기기간을 버티느니 미리 확보한 차량만을 판매하는 장기렌트가 훨씬 나은 선택이기 때문. 과연 어떤 차들이 각광받고 있을까? 지난 5월 한달동안 KB장기렌터카에서 출고된 차량 TOP 5를 살펴보자. 결론부터 한마디로 말하자면, 1위는 기아 쏘렌토다. 그 뒤로

전기차 춘추전국시대, 테슬라 가장 빠르게 받는 법?

현재 자동차 시장은 전기차 춘추전국시대라고 할 수 있다. 다양한 브랜드에서 다양한 전기차를 출시해 경쟁하고 있는 상태다. 그중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브랜드는 바로 테슬라다. 국내에서도 테슬라의 인기가 상당하다. 작년 한 해 동안 수입 전기차는 2만 3,161대가 판매되었는데, 그중 테슬라가 1만 7,828대를 팔아 독보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그렇다 보니 장기렌터카 시장에서도 테슬라는

“쉐보레가 해냈습니다” 드디어 출시된 볼트 EUV의 매력포인트

‘SUV’, ‘전기차’. 현재 자동차 시장에서 가장 주목받는 키워드로 아마 이 두 가지를 말할 수 있을 것이다. 현대차의 아이오닉 5, 기아 EV6 등이 큰 관심 속에 흥행하고 있는 것도 이 두 가지 키워드를 만족하는 차량이었기 때문일 가능성이 크다. 그런데 최근 쉐보레에서도 대세에 따라 전기 SUV를 출시한다는 소식이 들려 화제다. 해당 모델은

“이것이 청출어람!” GV70 EV 매력 포인트

대부분의 후속작들에는 ‘전편보다 나은 후속편 없다’라는 평가가 붙는다. 이를 ‘소포모어 징크스’라고도 하는데 가끔 이런 고정관념과 기대치를 뛰어넘는 작품이 등장하기도 한다. 그리고 이 징크스 혹은 고정관념을 뛰어넘은 작품은 사람들의 기억 속에 길이 남는 명작의 반열에 오른다. 이 방면에서 가장 대표적인 사례가 바로 ‘터미네이터 2’이다. 현대자동차가 GV70의 전동화 모델을 출시했다고 한다. 과연

“보험사도 알려주지 않는 꿀팁은? ” 올바른 교통사고 처리 절차 A to Z

지난해 10월, 올림픽대로에서 접촉사고를 처리하던 20대 남성이 2차 사고로 사망한 사고가 있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사고 당일 11시경, 사망한 A 씨는 접촉사고를 처리하기 위해 차의 비상등을 켜둔 채 도로에 나와있던 중 주행하던 다른 차량에 치여 숨졌다. A 씨는 상대방 운전자와 함께 접촉사고가 난 곳에서 10~20m 떨어진 지점에 삼각대를 세워두고 도로변에

“전기차 타면 보조배터리는 필요 없다?” 전기차 대표 편의 기능 Best 3

서울 시내에서 사용되는 한 유통업체의 배송차가 전기 화물차로 바뀐다고 한다. 전기차의 도입은 이제 우리 생활에 밀접한 부분까지 다가와 있다. 멀지 않은 미래에는 도로 위에서 내연기관 차량을 찾아보기가 힘들어질 것이다. 이를 대비해 여러 차량 제조사들은 전기차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조사는 배터리와 모터, 차량의 기본적인 부분부터 운전자를 위한 다양한 편의 기능까지

“송혜교도 드라마에서 운전했다고?” 드라마 속 주인공도 탄다는 ‘이 차’의 정체

드라마에서 PPL은 가장 효과적인 마케팅 방법 중 하나다. 노출 되는 것 만으로도 큰 홍보효과를 얻고 매출 상승까지 이어지기 때문이다. 최근에는 한국 드라마 인지도가 높아지며 국내 소비자는 물론 글로벌 소비자 대상으로도 인지도를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작용하고 있다. 자동차는 드라마 PPL의 대표적인 소재다. 최근 자동차 기술이 고도화 되면서 드라마 출연은

“유럽에서 상을 휩쓸었다” 아이오닉 5와 EV6 매력 포인트 분석

추격자에서 선두주자가 되었다. 전기차 시장에서 아이오닉 5와 기아자동차 EV6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두 차량은 각각 현대와 기아에서 작년에 출시된 전기차다. 출시 이후 시작된 인기는 주요 시상식에서 상을 휩쓸고 있다. 특히 유럽의 벤츠, 포르쉐, 아우디 등 유명 수입차 브랜드로 유명한 유럽에서 수상은 주목을 끌고 있다. 대표적으로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5의 독일 아오토빌트의

“스마트폰 충전 보다 쉬워요” 전기차 충전 상식 A to Z

전기차를 구매하는 가장 큰 이유는 무엇일까? 바로 연료비일 것이다. 경유와 휘발유 보다 전기차 연료비가 상대적으로 저렴하다. 휘발유 가격이 경유 가격을 넘어서면서 차이는 더 벌어지고 있다. 한편 전기차는 저렴한 연료비에 각종 첨단 기능을 탑재하면서 소비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전기차를 구매한 초보운전자에게 어려움 점은 무엇일까? 바로 충전일 것이다. 당장 집 근처 충전소를

“40만 km까지 탈 수 있다고?” 전기차 배터리 안전설계 집중 탐구

2011년 기아에서 최초 양산형 전기차 레이 EV가 출시됐다. 1회 충전 거리가 139km였다. 현재 전기차 성능에는 못 미치지만 첫 양산형 모델이라는 의미가 있었다. 11년이 지난 지금, 현재 전기차 성능은 어떨까? 아이오닉 5는 1회 충전 시 주행거리가 480km에 달하고, 충전과 방전을 2000회 정도 반복해야 수명이 다한다 이 횟수는 거리로 약 40만 km다

“전기 SUV도 잘 달릴 수 있다고?” 테슬라 모델 Y의 매력포인트

SUV에는 오랫동안 따라다니는 수식어가 있다. 바로 ‘패밀리카’이다. 세단에서 느낄 수 있는 주행성능보다는 승차인원과 적재 능력에 초점이 맞춰졌다. 전 세계 자동차 제조사 대부분 그들의 자동차를 여기에 맞춰 출시했다. 하나의 정의로 느껴졌던 이 흐름은 최근 들어 깨지고 있다. 고급형인 람보르기니 우르스부터 오늘의 주인공인 ‘이차’까지 주행성능과 적재 능력을 모두 가진 차량이 출시되고 있다

“휘발윳값 너마저 오르다니…” 국내 출시 전기차 이렇게 고르면 됩니다.

전기차 인기가 계속해서 높아지고 있다. 지난달 국내 전기차 판매량은 2,077대로, 이는 전년대비(YoY) 875% 증가한 수치다. 이 때문인지 신호 대기 중인 전기차나 대형마트 지하주차장에서 충전을 하고 있는 차를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이제는 전기차도 경유차, 휘발유차 처럼 소비자들에게 자동차 분류 요소로 자리 잡았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   전기차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