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복 입고 춤추는 한국인 여성 등장하자 누리꾼들 이런 반응 보였다

가상인간 ‘리아’ 한복입고 춤춰
자유롭게 한복 알리기 위해
색다른 캠페인에 누리꾼 극찬 쏟아져

출처: 네오엔터디엑스
출처: 네오엔터디엑스

가상인간 ‘리아’가 중국의 한복 공정에 대항하여 우리나라의 한복을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복이 중국 전통의상이라고 주장하며 SNS 테러를 일삼는 일부 중국인들에게서 비교적 자유로워지기 위해 가상인간을 이용한 것이다.

출처: 중부일보

가상인간 인플루언서 ‘리아’를 제작한 네오엔터디엑스(대표 권택준)는 이 분야의 선도자로 알려져 있다. 가상인간은 인공지능이 사람이 움직이는 방식으로 만들어지며 이미지 패턴을 생각, 분석하여 구체화한다고 한다.

네오엔터디엑스는 4일 사회문제발굴 콘텐츠 플랫폼 프로젝트퀘스천과 손잡고 ‘리아’를 활용한 ‘한복 알리기 프로젝트’를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네오엔터디엑스

한복을 입고 춤추는 리아의 뮤직비디오, 화보 등을 제작해 한국의 전통의상인 한복의 우수함을 세계에 알린다는 포부를 가지고 있다. 또한 펀딩을 받아 미국 타임스퀘어 전광판과 해외 잡지에 화보를 실을 계획이다.

앞서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회식에서는 중국 내 소수민족으로 조선족 문화와 복식을 소개한다며 한복 차림의 출연자들이 나온 적 있었다. 이 장면이 송출된 이후 국내에서는 중국이 ‘한복을 자신의 문화라고 우기며 뺏으려 한다’라는 비판이 쏟아졌다.

출처: 연합뉴스

이렇게 한복공정과 같은 문제가 지속적으로 불거지면서 공공외교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프로젝트퀘스천 대표는 “우리나라 콘텐츠 기술력을 세상에 알림과 동시에 시민들의 힘으로 역사 왜곡에 대응한다는 점에서 가치 있는 프로젝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네티즌들은 “한복 마케팅을 하려면 현대화 한다고 디자인 바꿔서 중국에게 오해의 소지 만들지 말고 고유 디자인으로 입혀라”, “크롭티와 짧은치마 말고 은은한 색상으로 품위를 살려라”등 리아가 입은 한복에 대한 비판의 소리를 냈다.

출처: 네오엔터디엑스

이번 한복 알리기 프로젝트에서 네오엔터디엑스는 가상인간 콘텐츠를 제작하는 전 과정에서 재능 기부를 할 예정이다. 프로젝트퀘스천은 펀딩 플랫폼 중개수수료를 지원하며 성공적인 프로젝트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가상인간을 활용하여 한복을 알린 사례는 ‘리아’가 처음은 아니다. 싸이더스스튜디오엑스의 ‘로지’는 작년 문화체육관광부 한복 패션쇼에 모델로 등장한 적 있었으며, 디오비스튜디오의 ‘루이’도 전통한복 업체와 계약해 한복 모델로 데뷔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1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