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모 어디갔나요” 국내 회사들이 여기저기서 러브콜을 받는 분야



허머 EV / 네이버 남차카페 ‘수원ll신근’님

전기차 수요가 본격적으로 확산되면서 함께 주목받고 있는 국산 제조사들이 있다. 바로 배터리를 생산하는 업체가 그 주인공이다. 국내 제조사들은 특히 전기차에 탑재 배터리로 많이 이용되곤 하는데, 그 상품성에 상당한 호평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고 한다.

국산 제조사들의 배터리는 여러 인기 모델들 못지않게 상당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해외의 각종 신형 전동화 모델에 국산 전기 배터리가 탑재되고 있는 상황인데, 과연 어떤 제조사의 배터리가 어떤 모델에 탑재되고 있는지, 그 평은 어떠한 지를 살펴보도록 하자. 

김성수 에디터


여러 제조사들 중에서도
단연 돋보이는 국산 제조사들

국산 배터리 제조사들의 승승장구가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지난 1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는 국내 최대 규모의 배터리 전시회 인터배터리 2022’가 개최되었는데, 현장에는 모터쇼를 방불케하는 여러 배터리 탑재 전기차가 전시되어 화제를 모았다.

전기차에 대한 관심이 상당한 시기이기에 배터리 관련 전시회임에도 상당한 인파가 몰려들며 그 관심을 증명하였다. 해당 전시회에서는 참가한 여러 제조사들 중에서도 국내 배터리 제조 삼대장으로 손꼽히는 삼성SDI, LG에너지솔루션, SK온 특히 관심을 모았다.  

해당 전시회에는 국내에서 손꼽히는 제조사뿐만 아니라 국내외 약 250개에 달하는 제조사들이 참가했다. 음극재 분야 세계 점유율 6위 포스코케미칼 전해액 분야 세계 6위 엔캠 살펴볼 수 있었다. 세계 1위 업체인 중국 CATL은 코로나로 인해 막판 참가를 취소하게 됐다.

여러 제조사들 중에서도 앞서 언급한 세 제조사가 특히 많은 관심을 모았다. 해당 전시에는 각 제조사들의 배터리가 탑재 전기차를 살펴볼 수 있었는데, 아직 출시되지 않은 출시 예정 신차 모습까지 살펴볼 수 있었다. 



허머 EV / 네이버 남차카페 ‘수원ll신근’님

LG에너지솔루션 배터리 탑재한
허머 EV

먼저 LG에너지솔루션 전시된 전동화 모델이 깊은 인상을 남겼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해 하반기 처음 선보인 GM의 전기 픽업트럭, 허머 EV 전시했다. 허머 EV는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가 탑재 첫 픽업트럭으로 2010년 단종된 GM의 오프로드 모델의 명맥을 잇는 전기차다.

구체적으로 허머EV는 LG에너지솔루션과 GM 합작공장에서 생산된 얼티엄배터리 탑재되며, 위 배터리는 200kWh급으로 1회 충전 시 최대 500~540km 가량 주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350kW급 초고속 충전을 지원하며 3개의 전기모터가 장착돼 최고출력 1000마력의 성능을 발휘할 전망이다. 



허머 EV / 네이버 남차카페 ‘수원ll신근’님

허머 EV 시작으로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는 그간 승용 모델 위주로 양산되던 시장 저변을 한층 더 확대시켰다. 그뿐만 아니라 LG에너지솔루션은 업계 최초로 알루미늄을 첨가해 NCMA(니켈·코발트·망간·알루미늄) 적용하며 기술력 부분에서도 큰 인상을 남기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해 말, LG의 배터리가 탑재 쉐보레 볼트 EV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해 대규모 집단 소송을 받은 바 있다. 이 사건을 계기로 제품의 신뢰도와 브랜드 이미지에 타격을 피할 수 없었던 일도 있었는데, 지속해서 기술을 개발하고 상품성을 개선하며 심기일전에 성공했다는 평을 얻고 있다. 



BMW I4 / 이코노미스트

삼성 SDI 배터리 탑재한
I4 그란쿠페

삼성SDI 역시 자사 배터리가 탑재 신형 전기차를 전시했다. 이달 28일 공식 출시 예정인 BMW 첫 세단 전기차 I4가 그 주인공으로, 먼저 출시된 플래그십 SUV 전기차 iX 함께 전시되었다. I4는 4시리즈 그란쿠페의 전동화 버전이다.

I4에는 삼성SDI의 프라이맥스 젠5 배터리탑재된다. 해당 배터리 용량은 83.9kWh급으로, 1회 충전 시 최대 378~429km의 주행거리를 인증받은 모델이다. 압도적인 주행거리는 아니지만, 전용 플랫폼을 사용한 전기차가 아니기에 다소 감안할 여지가 있다. 



페라리 SF90 스파이더 / 네이버 남차카페 ‘수원ll신근’님

SK온 배터리 탑재한
페라리 SF90 스파이더

SK온 역시 배터리가 적용된 모델을 내세웠다. 주인공은 페라리 SF90 스파이더 모델플러그인하이브리드 모델이다. 해당 모델에는 SK온이 공급한 7.9kWh급의 배터리탑재되어 엔진을 이용하지 않고 전기모드로 최대 시속 135km 주행이 가능하다. 

더욱이 완충되었을 시, 배터리 용량으로만 최대 25km의 주행이 가능하다. 페라리의 하이퍼카뿐만 아니라 SK온 배터리가 탑재 벤츠의 EQA, 제네시스 첫 순수전기차 GV60 역시 전시되어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았다.  


전기차 시장이 급속도로 관심을 모으게 되자 국산 배터리 제조사 역시 세계 여러 제조사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받으며 적극적인 협업을 펼쳐 나가는 중이다. 각 제조사들은 모두 저마다의 기술력을 인정받으며 상당한 호평을 이어가고 있다.

국산 제조사들의 배터리가 호평을 이어가다 보니 동시에 세계 제조사들로부터 견제를 받기도 하는 모습이다. 특히 중국 회사에서는 위 국산 제조사 기술을 빼내기 위해 배에 달하는 연봉을 제시하며 인력을 빼가려는 시도를 보이고도 있다.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국산 제조사들의 기술력에 자부심을 느끼는 동시에 자국의 기술을 지키기 위한 세심한 노력도 병행될 필요가 있음을 느끼게 된다. 

autopostmedia@naver.com

오토포스트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 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오토포스트 Co., Ltd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