빚쟁이 코스프레 논란 휩싸인 이상민, 실제 갚아야하는 금액 공개됐다

‘빚쟁이 코스프레’ 논란 있었던 이상민
현재 남은 채무 액수는 13억 원

돌싱포맨

연예기자 출신인 유튜버 이진호가 방송인 이상민에게 남은 빚 액수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8일 이진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충격 단독!! 이상민 실제 빚 확인해 봤더니..”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

이날 방송에서 이진호는 “이상민의 빚은 한동안 연예가를 뜨겁게 달궜던 사안이다. 이상민은 15년간 약 69억 원의 빚을 갚았지만, 좀처럼 빚이 줄지 않았다”라며 “회당 600-700만 원 대 출연료를 받으면서 1000만 원대 신발과 명품을 입으면서도 이상민에게는 늘 ‘빚쟁이’라는 타이틀이 따라다녔다”라고 전했다.

이어서 그는 “2016년, 내년이면 청산한다는 빚은 2022년까지 상환하지 못했다”라며 특히 이상민은 최근 9억 원이 남았던 빚이 최근 16억 원 대로 늘었다고 밝히며 역풍이 불기도 했다”라고 밝혔다.

미운 우리 새끼

이진호는 “사실 저는 ‘이상민은 빚쟁이가 아니다’, 혹은 ‘방송용 콘셉트’로 보는 시각이 강했다”라며 “그렇게 보는 이유가 있었다. 먼저 집세다. 용산에서 월 400만 원대의 월세에 살던 이상민은 최근 파주로 이사를 갔다. 스스로 밝힌 보증금은 5천만 원, 월세는 200만 원대다”라고 말했다.

아는형님

이후 이상민 빚에 대해 제보를 받았다는 이진호. 그는 “처음 알려진 57억 8천만 원이라는 금액은 이상민이 갚지 않아도 될 빚까지 포함된 것이었다”라며 “이상민은 적은 액수의 채무부터 갚기 시작해 현재 돈을 갚아야 할 채권자는 3명이다. 2명의 빚은 다 갚았고, 1명의 빚만 남은 상태”라고 전했다.

또한 1명의 채무자는 이자 및 장기간 지속된 채무라는 이유로 24억 원을 요구했고, 합의를 통해 17억 원으로 채무 금액을 조정했다고 한다. 마지막으로 이진호는 “확인 결과 현재 이상민의 남은 빚은 약 13억 원 대로 파악됐다”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