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개국 중 한국은 9위’ 기업올림픽에서 메달받은 유일한 한국기업

[파이낸셜경제=전병길 기자] 전 세계인의 축제인 베이징 올림픽이 지난 2월 4일 개막했다.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는 ‘2021 포춘 글로벌 5001)(이하 글로벌 500)’의 업종분류와 매출액을 기준으로 올림픽 출전종목과 메달을 산정2)해 주요국과 한국 기업 경쟁력 수준을 분석하였다. 그 결과 한국은 20개 종목에 출전한 31개국 중 기술종목 은메달 1개(삼성전자)를 획득해 9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 1) 매년 전 세계 기업의 매출액을 기준으로 글로벌 500대 기업을 선정(해당연도 3월까지 완료된 회계연도 기준, ex) 2021년 Global 500의 포함된 한국 기업의 실적은 2020년)

* 2) 포춘 글로벌 500의 업종분류 20개를 올림픽 ‘출전종목’으로, 업종별 매출액 1∼3위 기업을 ‘금·은·동 메달’로 설정해 국가별 메달수 산출. ‘대표선수’는 포춘 글로벌 500의 500개 기업 의미



종합 1위는 금 8개, 은 8개, 동 7개를 획득한 미국이 차지했다. 뒤이어 중국이 금 6개, 은 6개, 동 5개로 2위를 기록했고 두 국가의 메달 수(40개)가 전체 메달 수의 70.2%를 차지해 기업올림픽에서도 G2 체제가 공고함을 보여주었다.

[대표선수] 美(122개)·中(135개) G2 체제 지속… 한국[15개] 7위 기록

글로벌 500 기업올림픽에 이름을 올린 대표선수 숫자를 확인한 결과 중국이 135개로 1위를 차지했고 미국이 122개로 나타나 확고한 양강 체제를 보여주었다. 특히 중국은 2020년 124개에서 135개로 11개 늘어난데 비해 미국은 1개 늘어나는데 그쳤다. 일본은 전년과 동일한 53개 기업이 대표선수로 출전했고 독일(27개), 프랑스(26개), 영국(22개)이 그 뒤를 이었다. 한국은 2020년보다 1개 늘어난 15개의 기업이 출전해 31개 출전국가 중 7위를 기록했다.
대표선수들의 매출액 합계를 국가별로 비교한 결과 미국이 9조 6,501억 달러로 1위로 올라섰고 중국은 8조 9,246억 달러로 2위로 내려앉았다. 단, 미국은 전년대비 1.6% 역성장한 반면 중국은 7.6% 성장하며 대비를 보였다. 일본은 2조 9,431억 달러로 3위를 기록했고 한국은 8,044억 달러로 전년대비 소폭 성장(0.5%)하여 7위를 기록했다.



[한국기업] 코로나19, 기후변화 대응 등으로 희비 엇갈려

한국은 2021년 글로벌 500 기업올림픽에서 전년 대비 순위 상승 기업은 9개, 하락 기업은 4개, 재진입 기업은 2개, 그리고 제외된 기업이 1개로 나타났다. 이는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비대면 경제 확대, 기후변화 대응(탄소중립), 자산시장 팽창 등의 영향으로 첨단기술(반도체), 배터리, 금융 관련 기업들은 순위가 상승하거나 재진입한 반면, 경기에 민감한 철강, 에너지, 내수 관련 기업들은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분석된다.



[신인선수] 테슬라·넷플릭스 신규 출전, 한국은 새로운 대표선수 발굴 필요

2021년 글로벌 500 기업올림픽에서 사상 처음으로 출전한 기업은 27개이다. 미국에서는 혁신의 상징으로 떠오른 테슬라(392위)와 넷플릭스(484위)를 포함해 8개 기업이 새로운 대표선수로 출전했다. 중국 역시 높은 경제성장률을 바탕으로 가장 많은 16개의 신인 선수를 출전시켰다. 독일도 신인 선수가 1개 나왔고 경제규모가 비교적 작은 네덜란드와 싱가포르에서도 각각 1개씩 새로운 대표선수가 나왔다. 반면 한국은 LG화학(2019년)이 신인 선수로 출전한 이후 새로운 대표선수를 발굴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전경련 유환익 산업본부장은 “2021 기업올림픽에서 한국 기업들은 전체 매출액이 성장하는 등 나름대로 선전했다고 평가할 수 있다.”며 “그러나 높은 수준의 규제로 신산업 분야에서 대표 선수를 발굴하지 못하는 것이 아쉽다”고 지적했다. 유환익 산업본부장은 “혁신적 창업 생태계와 대기업의 투자 자금을 보다 원활히 연결할 수 있도록 CVC(기업형 벤처캐피털) 관련 규제를 완화하고 차등의결권을 도입하는 등 기업 관련 규제를 완화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파이낸셜경제 / 전병길 기자 goinfomaker@gmail.com

파이낸셜경제TV가 추천하는 글

»문 대통령 “추경, 국회 합리적 대안 성심껏 검토…신속처리 당부”

»60세 이상 등 고위험군만 재택치료 모니터링…일반확진자는 스스로 관리

»‘그린리모델링’ 지역거점 플랫폼 선정…전국 80개 기관 참여

»기업올림픽 한국 9위(31개국 출전), 메달은 삼성전자 1개 뿐

»2021년 글로벌 벤처투자 트렌드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