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 같은 외모의 120만 유튜버…”성형했지?” 묻는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프리지아, ‘솔로지옥’ 몰표녀 등극
‘성형설’에 대해 입을 열어…
자신의 아버지 과거 사진도 공개

출처 : 넷플릭스 ‘솔로지옥’

넷플릭스에서 제작한 웹예능 ‘솔로지옥’의 인기가 엄청나다.

출연자 중에서도 첫 화에서 남성 출연자 5명 중 3명에게 몰표를 받은 ‘프리지아(본명 송지아)’가 큰 관심을 끌고 있다. 그녀는 유튜브 채널 <프리지아>에서 구독자 120만 명을 보유한 유튜버이기도 하다.

출처 : MBC ‘비디오스타’

‘솔로지옥’에 함께 출연한 남성진들은 “너무 예뻐서 못 다가가겠다”라며 프리지아의 미모를 칭찬했다.

프리지아의 외모에 대한 관심이 거세지면서, 그녀가 과거 MBC 에브리원 예능 ‘비디오스타’에 출연했던 일이 회자되고 있다. 그녀는 해당 프로그램에 출연해 그동안 자신을 따라다녔던 ‘성형설’에 대해 언급했다.

출처 : 유튜브 ‘프리지아’

‘비디오스타’의 MC 박나래는 “관심을 받고 싶어서 코 수술을 했다던데”라고 물었다.

프리지아는 “코 너무 예쁘지 않냐”며 자신의 콧대를 가리켰다. 또한 그녀는 “고등학교 2학년 때 했다”고 ‘코 성형’ 사실을 인정했다. 그러자 MC 박나래는 ‘눈은 안 했냐’는 제스처를 취했다.

그녀는 “눈은 아빠 거다. 아빠가 준 거다”라고 이야기했다. 이날 프리지아는 이후 자신의 어릴 적 사진을 공개했다.

출처 : 유튜브 ‘프리지아’

프리지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도 Q&A 영상을 제작하여 올렸다. 해당 영상에서 그는 “코 수술만 했고, 입술 필러는 안 했다. 눈이랑 얼굴 작은 건 아빠를 닮았다”며 아버지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다

프리지아가 공개한 사진에서 아버지 역시 ‘미남’이었다. 아버지의 과거 사진 덕분에 그녀가 ‘모태 미녀’임이 입증되면서 ‘성형설’은 일단락됐다.

한하율 에디터  |  vieweun@fastviewkorea.com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