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년째 ‘전국노래자랑’ MC 맡은 95세 송해의 반전 출연료

전국노래자랑 MC 송해
올해 나이 94세, 최고령 방송인
회당 출연료 금액
송해가 지목한 후임 방송인



[SAND MONEY] “전국 노래자랑!” 우렁찬 목소리와 함께 시작되는 <전국노래자랑>은 나른한 주말을 경쾌하게 만들어주던 KBS의 장수 프로그램이다. 특히 전국노래자랑은 방송인 송해가 30년 이상 진행을 맡아 보는 것만으로도 정겨움이 느껴지는데, 그렇다면 과연 송해는 최장수 프로그램인 전국노래자랑을 맡으면서 어느 정도 출연료를 받고 있을까? 이에 대해 함께 알아보도록 하자.






KBS에서 방영되는 <전국 노래자랑은> 1980년부터 최근까지 수십 년간 방송을 이어온 장수 프로그램이다. 특히 지금처럼 스마트폰이 발달하기 전에는 일요일 점심시간마다 온 가족이 거실에 모여 식사를 하면서 시청했던 만큼, 전국 노래자랑은 20대부터 70대까지 모두에게 추억이 있는 프로그램이라고도 볼 수 있다.



kbs

한편 전국 노래자랑하면 떼려야 뗄 수 없는 한 사람이 있다. 바로 프로그램의 온 역사를 함께 해온 MC 송해인데, 그는 1988년부터 전국노래자랑의 진행을 맡아 코로나19로 녹화가 중단되기 전인 2020년 초반까지 무려 33년간 진행을 맡아왔다.

특히 송해는 1927년생으로 올해 나이가 94세에 이르는데, 그가 진행했던 전국노래자랑을 어린 시절부터 시청해온 수많은 사람들은 송해가 아직까지도 건강하게 활동하는 모습을 보면서 흐뭇한 마음으로 그를 응원하고 있다.

트로트 대회 1등, 임영웅이 CF로 벌어들인 수입은?…더보기▼
출연만 23편, 임영웅이 우승 후 2년간 CF로만 벌어들인 수입






송해는 90대 중반에 이르는 나이에도 방송활동을 이어간 만큼, 그는 현재 대한민국에서 현역으로 활동하는 연예인 중 가장 나이가 많은 최고령 방송인에 해당한다. 송해는 일제강점기와 6·25 전쟁, 민주화 시대까지 모두 경험한 대한민국 역사의 산증인인데, 방송계에서 활동하는 연예인과 제작진 등 모든 사람들이 그에게 ‘선생님’이라고 부르는 것이 당연할 정도다.




youtube @근황올림픽

그중에서도 특히 송해의 명실상부 대표 프로그램이라고 할 수 있는 <전국 노래자랑>을 송해는 어떻게 맡게 된 것일까? 송해는 50대의 나이에 전국노래자랑을 맡게 되었는데, 그는 이전까지만 하더라도 무명생활을 하고 있었지만 한 PD의 제안을 받고 방송에 참여하면서 탑 MC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한편 <전국 노래자랑>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 방지를 위해 무대 녹화를 잠시 중단하고 스페셜 방송으로 대체하게 되면서, 시청자들은 진행자 송해의 모습 역시 2년 가까이 볼 수 없었다. 그는 얼마 전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 나와 시청자들에게 근황을 알렸는데 7kg가량 살이 빠져있는 상태였다.






송해는 지금까지 30년 넘게 <전국 노래자랑>을 진행하면서 전국 각지를 돌아다녔기 때문에 끼가 폭발하는 참가자부터 다소 ‘괴짜’라고 부를 수 있는 참가자까지 각양각색의 사람들을 만나왔다. 그는 가장 기억에 남는 출연자를 묻는 질문에 115세의 최고령자 할머니가 생각이 난다며 “할머니께서 평소 마실을 자주 다니셔 그런지 귀가 조금 어두우신 것 빼고는 매우 카랑카랑하고 건강하셨다”고 전했다.




kbs

또한 송해는 최근 온라인에서 ‘밈(meme)’으로 사용되며 매우 유명해진 양봉업자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2010년 출연했던 그 양봉업자는 온몸에 벌을 붙이고 나왔는데, 진행자 송해 역시 벌이 무서웠을 법도 한데 바로 옆에 가서 함께 노래를 부르면서 장내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송해는 이날에 대해 10년 만에 회상하며 “벌침을 돈 주고 맞으려 해도 한방에 5만 원인데 내가 그날 최소 25방은 맞았다”라며 돈을 번 셈이라는 뉘앙스로 웃음을 지어 보였다.

이처럼 출연자 한 사람 한 사람이 마음속에 남아있다는 송해는 프로그램을 보는 시청자 입장에서도 그 진정성이 느껴져 더욱 많은 사람에게 응원을 받아왔던 인물이다. 그는 <전국 노래자랑>의 진행을 33년간 맡아온 만큼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도 남다른 것이 당연할 텐데, 후임으로 점찍어둔 사람이 있는지 묻자 방송인 이상벽을 지목했다. 송해는 후배인 이상벽이 “선생님 약속하신 건 언제..”라고 묻자 “아직 멀었어. 30년”이라고 재치 있게 대답했다.

송해 선생님보다 많이 받는다는 배우 출연료는 얼마?…더보기▼
송해 선생님이 300인데..톱스타는 드라마 1편 찍으면 얼마나 벌까?






대한민국 방송 역사의 산증인이자 프로그램의 장수에 톡톡히 역할을 해온 송해는 그러면 <전국 노래자랑>에 출연할 때 어느 정도의 출연료를 받았을까? 그는 과거 방송에 나와 회당 300만 원씩 출연료를 받는다고 언급한 바 있다. <전국 노래자랑>은 매주 일요일마다, 즉 한 달에 네 번 방송되기 때문에 월 1,200만 원을 받는 셈이다.




kbs

한편 송해는 KBS의 <대화의 희열>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했을 당시, 언젠가 마지막 방송을 하게 된다면 어디서 하고 싶은지 질문을 받았다. 이에 송해는 자신의 고향인 황해도 재령 군이나 학교를 다녔던 해주 시에서 하고 싶다고 대답했다.

송해는 80대를 넘어 90대가 되고 나서도 여전히 수많은 팬들에게서 “송해 오빠”로 불리고 있다. 일부 누리꾼들은 그의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 창에 뜰 때 혹시라도 그에게 건강 이상이 생겼을까 봐 가슴이 철렁하기도 하지만, 아직까지 송해는 건재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송해가 기억하고 있다는 115세의 최고령자 할머니 출연자처럼 앞으로도 브라운관을 통해 만날 수 있기를 희망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