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승룡·오나라 출연하는 신작 영화감독 누군지 봤더니…

데뷔 21년 차 배우 조은지
17일 개봉 <장르만 로맨스>로
상업 영화 감독 데뷔



아무리 코로나가 기승을 부린다 하더라도, 매주같이 새로운 영화들이 관객들을 찾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이터널스>, <> 같은 할리우드 대작들도 개봉했었죠. 작년까지만 해도 코로나 팬데믹 때문에 개봉을 연기했었던 기대작들이 속속 개봉 시기를 정하고 있습니다.

오는 17일 개봉하는 영화 <장르만 로맨스>도 본래 개봉이 연기되었다가 마침내 영화관에 걸리는 작품인데요. 이미 영화 <극한직업>으로 코미디 연기의 귀재로 떠오른 류승룡과 요즘 한창 전성기를 맞이한 오나라가 주연을 맡은 영화죠. 동시에 <장르만 로맨스>의 감독 조은지의 독특한 이력이 큰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오늘은 감독으로 돌아온 조은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조은지는 2000, 임상수 감독의 독립영화 <눈물>로 데뷔했습니다. 2002년에는 영화 <철없는 아내와 파란만장한 남편, 그리고 태권소녀>에서 공효진과 함께 레즈비언 연기를 펼쳐 큰 화제가 되기도 했죠.

조은지는 신인임에도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였지만, 주로 B급 영화나 독립영화에 주로 출연해 대중성이 2% 부족한 아쉬운 배우였죠. 그러다 드라마 <파리의 연인>에서 주인공 강태영의 친한 동생 이양미로 캐스팅되면서 신 스틸러 역할을 톡톡하게 해내며 주목받기 시작했습니다.


감독들이 존경한다는 감독 겸 배우에 대해 알고 싶다면… 더보기▼
‘독립영화계의 봉준호’ 영화 한 편으로 상만 21개 받은 배우





2006년에는 2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달콤, 살벌한 연인>에서 주인공 이미나의 얄미운 친구 백장미로 분해 주인공보다 돋보이는 연기로 극찬을 받았습니다.

2008년에는 영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에서 핸드볼 국가대표팀의 골키퍼를 담당했던 수희역으로 활약하기도 했죠. 조은지는 이 영화로 춘사영화제 신인여우상을 수상하며 데뷔 8년 만에 무관의 설움을 떨쳐냈습니다.





2013년에는 영화 <후궁 : 제왕의 첩>에서 여태까지의 코믹한 감초 연기를 벗어던지고 욕망에 충실한 금옥역으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했습니다. 이 작품으로는 백상예술대상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습니다.

한동안 영화에 충실했던 조은지는 다시 드라마로 눈을 돌려 2015년에만 3작품에 연달아 출연하며 인지도를 끌어올렸습니다. 조은지는 드라마 <순정에 반하다>, <식샤를 합시다 2>, <오 마이 비너스> 등에서 조연 배우로 활약했는데요.


촬영장에서 싹 튼 사랑? 감독과 결혼한 배우들, 누가 있을까? 더보기
‘일하다가 제대로 눈 맞았다’ 여배우가 감독과 결혼 결심한 결정적 계기





이듬해에는 배우가 아닌, 감독 조은지로 돌아와 단편영화 <2>박 3>의 메가폰을 잡았습니다. <2>박 3>은 서울독립영화제, 런던한국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등 유수의 영화제에 초청되며 성공적인 성적을 거뒀습니다. 미쟝센 단편영화제에서는 심사위원 특별상을 수상하기도 하며 감독으로서의 역량을 뽐냈습니다.





조은지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인간실격>에서 순진한 동생을 보살피는 누나 순규역으로 등장하기도 했는데요. 한편, 조은지는 자신의 첫 장편 영화이자 상업 영화인 <장르만 로맨스>의 연출을 맡으며 본격적인 감독 데뷔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장르만 로맨스>는 슬럼프에 빠진 작가 김현을 주축으로 그를 둘러싼 사람들의 비밀 때문에 점점 걷잡을 수 없이 복잡해지는 관계를 그린 코미디 영화인데요. 오랜 시간을 기다려 개봉한 영화인만큼 영화계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패스트픽이 추천하는 글

»‘일하다가 제대로 눈 맞았다’ 여배우가 감독과 결혼 결심한 결정적 계기

»태어나 처음 맛본 ‘캣닢’과 사랑에 빠진 아기 고양이 표정.jpg

»‘벌써 41살’ 배우 조여정이 결혼 생각 없다고 밝힌 이유

»레드카펫 행사에서 안젤리나 졸리와 포옹한 한국 여성, 알고보니…

»“여기 진짜 한국 맞나요?” 일본 현지인들도 감탄했다는 국내 여행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