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소영 “집값 165억 아니다”..공시지가 1위 ‘더펜트하우스’ 실거래가 보니

배우 고소영가 현재 거주하고 있는 ‘더 펜트하우스 청담’ 집값이 165억원이 아니라고 해명했습니다.

고소영은 4일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기사 제목에 ‘163억 주택’ ‘165억 주택’이라는 꼬리표가 붙은 것에 대해 불만을 드러냈습니다.



고소영 인스타그램, 네이버

그는 “165억원? 사실이 아닌 ‘163·165억원’ 이런 제목 이제 그만, 사실인 줄 알겠다”면서 “163억원이라는 제목에서 탈출하고 싶다”며 불편한 기색을 내비친 건데요.

장동건-고소영 부부는 흑석동 마크힐스와 청담동 마크힐스에서 살다 지난해 ‘더 펜트하우스 청담’을 매입해 이사왔죠.


‘더 펜트하우스 청담’은 지하 6층~지상 20층으로 구성됐고요. 전용 273㎡ 27가구와 최고층 펜트하우스 전용 407㎡ 2가구를 합해 총 29가구입니다.



고소영 인스타그램

‘더 펜트하우스 청담’은 올해 전국 공시가 1위를 기록한 아파트인데요. 전용 407㎡ 공시가격은 163억원이라고 하네요.


고소영 인스타그램

장동건-고소영 부부는 이것보다 작은 전용 273㎡을 매입했고요. 장동건-고소영 부부와 같은 평수의 집은 지난 3월 115억원에 팔렸습니다. 층수는 14이고요. 지난 7월 6층은 100억원에 거래가 성사됐습니다.

한편 ‘더 펜트하우스 청담’에는 장동건-고소영 부부 외에 골프선수 박인비, 채승석 전 애경개발 대표이사, 메가스터디 1타 강사 현우진 등이 거주 중이라고 하네요.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