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와 유튜브 찍으며 알콩달콩 지내는 사랑꾼 스타의 놀라운 소식

신작 영화 <대외비>와 <보이스> 개봉을 준비 중인 김무열

같은 배우인 아내 윤승아와 함께 알콩달콩한 근황을 유튜브를 통해 전하며 부러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김무열.

엘르

여러 공식 석상과 인터뷰에서도 윤승아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며 사랑꾼 이미지를 확고하게 지켜나가고 있는 그가 오래간만에 관객들에게 선보일 신작 관련 소식을 알려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가장 먼저 소식을 알린 작품은 <대외비>로 돈, 권력, 명예, 각자의 욕망을 위해 위험한 거래를 시작하는 세 남자의 배신과 음모를 그린 범죄 느와르 영화로 조진웅, 이성민과 함께 호흡을 맞출 것으로 알려져 제작 전부터 화제를 불러왔다.

이 영화는 <악인전>으로 주목받은 이원태 감독의 차기작으로 최근 제23회 판타지아 국제영화제에 초청돼 해외 언론으로부터 큰 호평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무열은 <대외비>에서 돈 앞에서는 물불 가리지 않는 조직 보스 ‘김필도’ 역을 맡아 야망으로 가득 찬 냉혈하고 혈기왕성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의 사랑꾼 이미지를 본 분들이라면 그의 변신이 놀랍게 다가올 것이다.

여기에 김무열은 오늘 포스터를 공개한 작품에서 새로운 악역의 면모를 보여줬는데, 바로 보이스피싱(전화금융사기)을 소재로 한 영화 <보이스>에서도 악역으로 출연했다.

영화 <보이스>는 보이스피싱 조직의 덫에 걸려 모든 것을 잃게 된 ‘서준'(변요한)이 빼앗긴 돈을 되찾기 위해 중국에 있는 본거지에 잠입, 보이스피싱 설계자 ‘곽프로’(김무열)를 만나며 벌어지는 리얼범죄액션 영화.

변요한이 극 중 피해자인 서준을 연기한 가운데, 김무열이 중국에서 보이스피싱 조직을 운영하고 있는 곽프로를 맡아 악랄한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렇듯 올해 하반기에만 두 편의 작품을 선보일 김무열은 2019년 출연했던 영화 <정직한 후보>의 후속편에도 출연할 것으로 알려져 지속적인 열일 행보를 예고하고 있다.

사랑꾼인 동시에 열일하는 멋진 배우로 지속적으로 사랑받기를 기원하며…

필더무비가 추천하는 글

»14년 전 한국 남성들의 첫사랑이었던 여성 배우의 근황과 깜짝 소식

»너무 잘 큰 정변의 좋은 예를 보여준 추억의 아역 월드 스타의 근황

»십대시절부터 봐온 친동생같은 연하남과 연인 역할하면 벌어진 일

»박진영과 비에게 인정받고 걸그룹 할 뻔했던 그녀의 현재 근황

»조인성이 연기를 보고 너무 섬뜩해서 무서웠다는 이 배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