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개최하고 경제 잘 나간다던 일본, 쫄딱 망했다는 최근 부동산 근황

근래 들어 다시 재조명되고 있는 다큐멘터리가 있습니다. KBS에서 방송되었던 일본의 부동산을 다룬 내용으로 현재 한국 부동산의 상황이 좋지 않다 보니 많은 사람의 관심을 받고 있는데요. 더불어 어느 유튜버가 올린 한 영상으로 누리꾼들이 떠들썩하고 있다는데요. 어떤 내용인지 지금부터 살펴보겠습니다.

일본 지방의 부동산 상황 연간 빈집만 늘어나

일본 지방의 부동산 상황은 좋지 않다고 합니다. 대도시로 자녀들이 떠나버리면 지방에는 홀로 집주인이 남게 되는데, 그 집주인이 사망하게 되면 결국은 빈 집이 되어버린다고 합니다. 사람들이 다 대도시로 이동하기 때문에 사려는 수요가 없게 되는 것이죠. 이런 상황을 수치로 보자면, 2013년 기준 일본의 빈집 수는 820만 채를 넘었다고 합니다. 연간 20만 채씩 빈집은 늘고 있는 좋지 않은 상황입니다.

출처: KBS 다큐 빈집 쇼크 불안한 미래 캡처

유튜브에 올라온 일본 부동산에 대한 다큐(2017년 KBS 방송)는 많은 화제를 모았는데요. 그 이유는 거품 경제 시기였던 1990년 당시 2,270만 엔이었던 한 맨션이 100만 엔이 된 충격적인 사실을 방영했기 때문입니다.

심각한 인구 감소 문제. 월세, 매매도‘빈집’으로 묶이다

인구 감소 문제는 전 세계적으로 일어나고 있는데요. 일본도 예외는 아닙니다. 일본의 총무성 통계에 의하면 매년 인구는 줄어들고 있다고 합니다. 공급은 많지만, 수요는 적은 현상으로 인해 한 해 한 해가 지날수록 남아있는 ‘빈집’의 수는 증가하고 있다죠. 고령자인 집주인의 사망과 대도시로 이동하는 젊은 사람들로 인해 수도권보다는 지방이 더 심각하다고 합니다.

이 영상에 박가네라는 유튜버는 KBS에서 방영한 일본 부동산 다큐멘터리가 알려주지 않은 사실을 말했다고 하는데요. 가장 먼저 지적한 부분은 통계상의 문제입니다. 빈집이 얼마나 되는지 계산하기 위해서 월세나 매매 등으로 내놓은 집도 모조리 ‘빈집’으로 묶었다는 것입니다. 즉 우리가 보통 생각하는 개념의 ‘빈집’이 아니죠.

거품 경제는 정확한 기준이 아니다. 아파트 단지 가격 내려갈 수밖에 없어

출처: KBS 다큐 빈집 쇼크 불안한 미래 캡처

또한, 가격이 급격하게 내렸던 맨션 자체도 도쿄 주변에 있는 위성도시이긴 하지만 건축하고 50년이나 지난 건물이라는 점을 언급하기도 했습니다. 그 당시 일본은 수도권의 집으로만 관심과 수요가 모이자 위성도시에 아파트를 짓기 시작했습니다.

다큐에서도 언급되었듯이 ‘거품 경제’ 시기였기 때문에 이때를 기준으로 현재와 비교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는 것인데요. 다른 곳도 이와 비슷한 상황이었으며, 1960년에 지어진 해당 아파트는 그 당시 2억 8천만 원이나 했으나 지금은 1,000만 원을 아슬아슬하게 넘는다고 합니다.

지금 왜 1,000만 원대인지에 대해서도 분석을 해보았는데요. 도쿄와는 비교적 가까운 대략 1시간 거리에 있는 이 아파트 단지는 일본에서도 가장 가격이 하락한 곳으로 손꼽힙니다. 아파트 단지가 조성되기 전에는 높은 경사를 자랑하는 산이었기 때문에 자전거를 많이 타고 다니는 일본인들이 생활하기에는 좋지 않은 것이죠. 지어진 연도가 1969년이면 현재와 내진 설계 기준은 당연히 다를 것이며, 엘리베이터도 없는 곳이라고 하니 가치가 낮아질 수밖에 없는 것이라고 말합니다.

보기 드문 일본의 재건축. 한국 경제와의 차이점

우리나라의 경우 오래전에 지어진 아파트를 사서 재건축을 기다리는 경우가 많은데, 일본에서 재건축은 쉽게 일어나지 않는다고 합니다. 일본의 아파트 단지에는 대부분 고령자가 많이 살고 있는데 이들은 재건축이라는 번거로운 일에 동의하지 않으려 한다고 하네요. 이를 잘 보여주는 자료가 있는데요. 설계한 지 40년이 넘은 73만 호 중에서 고작 250건의 아파트만 재건축에 나섰다는 2018년 일본의 국토교통성 자료가 있습니다.

유튜버 박가네는 일본과 한국은 생활환경, 중요하게 생각하는 요소 등이 당연히 다르기 때문에 이 다큐멘터리를 통해서 한국 부동산을 일본 부동산과 유사하게 생각하지 말아 달라고 하는데요. 우선 은행 금리가 다르고 두 번째, 집을 계약하는 부분에서도 많은 차이점이 있다고 합니다. 또한, 대중교통보다는 자동차 직선거리를 기준으로 거리를 재는 우리나라와 달리 전철 이동이 많은 일본은 전철역으로 거리를 산정하는 등 셀 수 없이 많은 차이점을 보이기 때문입니다.

이슈킬러가 추천하는 글

»“미분양 때문에 난리였던 일산 아파트의 충격적인 최근 가격”

»‘연간 유지비만 3,000만원’ 람보르기니 오너가 되려면 한달에 얼마를 벌어야 할까?

»‘빌라 전세 사기 이렇게 당합니다’ 전세 계약 시 시세를 알아봐야 하는 이유

»‘목돈이 안 모여요…’ 부자가 되기 위해서 반드시 해야 한다는 돈 관리 비법

»‘아파트가 아니다’ 찐부자들이 돈생기면 사들인다는 이것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