뼈대가 얇고 살 안 쪄 아동복도 맞는다는 여자 연예인

걸그룹 ‘걸스데이’로 데뷔한 가수 겸 배우 박소진은 최근 연기자로 활발히 활동 중입니다.

1986년생인 그녀는 영남대학교 기계공학과를 다니던 중 교내 밴드의 보컬로 활약하다 가수 데뷔를 위해 상경을 결심하는데요. 박소진은 서울에 올라와 온갖 아르바이트를 전전하며 음악에 대한 꿈을 이어가던 중, 아는 녹음기사분의 소개로 오디션에 응시해 합격하며 ‘걸스데이’의 멤버로 데뷔하게 됩니다.

박소진은 당시 걸스데이 멤버들에 비해 다소 많은 나이 때문에 ‘소진이모’라는 별명을 얻으며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기도 했습니다.

박소진은 과거 한 프로에 출연해 “살이 잘 안 찌는 체질”이라며 “컴백을 앞두고 멤버들은 굶어야 하는데, 나는 많이 먹어서 오히려 몸을 불려서 나온다. 근데 근육으로 불릴 수는 있어도 오래 가지 않더라”고 나름의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는데요.

또한 그녀는 49kg 몸무게에 22인치 허리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박소진은 2014년 드라마 <최고의 결혼>에 조연으로 출연하며 본격적으로 연기자 활동을 시작했는데요. 특히 그녀는 2019년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스포츠 아나운서 ‘김영채’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기도 했습니다.

한편 박소진은 영화 <좀비크러쉬>를 통해 관객들을 찾아갈 예정인데요.

영화 <좀비크러쉬>는 좀비 바이러스로 폐허가 된 마을을 구하기 위한 삼총사의 고군분투를 그린 코믹 액션 어드벤처로 오는 30일 개봉 예정입니다.

 

또 따른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 키노라이츠 유튜브 채널 바로가기

키노라이츠가 추천하는 글

»9살 연상과 결혼 후 쌍둥이 남매 엄마 된 여배우

»디즈니 실사 영화 ‘백설공주’에 발탁된 신예

»10살 연하 신부와 세 번째 결혼한 69세 새신랑

»백종원이 청첩장에 남긴 의미심장한 문구의 정체

»훌쩍 성장한 ‘에놀라 홈즈’ 남주 근황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