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는 톱스타된 6년전 손예진 옆에 있었던 단역 배우

영화 <덕혜옹주> 비하인드 & TMI 5부

1.현재는 톱스타된 6년전 손예진 옆에 있었던 단역 배우

-덕혜옹주가 이우 왕자가 안내한 일본내 조선청년들의 비밀 모임에 참석한 장면. 이 장면을 자세히 보면 손예진 옆에 있던 여성 유학생의 모습이 매우 익숙하게 느껴질 것이다.

-이 배우는 바로 당시 무명 단역 배우인 금새록이다. 흥미롭게도 그녀는 이 작품과 함께 <암살>,<밀정>,<경성학교: 사라진 소녀>,<해어화> 등 일제강점기 시대 배경의 작품에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이쯤되면 강점기 시대 전문 배우다.

2.일본인줄 알았죠? 사실 전라남도의 섬입니다

-망명을 위해 어렵게 피한 김장한(박해일)과 덕혜(손예진). 극 중 두 사람이 머문곳이 일본 시즈오카현 독립군 거점지로 되어있는데, 실제 촬영지는 전라남도 신안에 위치한 섬이다.

-영화의 흐름상 중후반부로 되어있지만, 실제 촬영은 초반부에 진행되었다.

-부상당한 김장한을 덕혜가 치료하는 장면에서는 원래 대사가 없었는데, 손예진이 긴장감을 불어넣기 위해

조금만 참으세요.”

라는 대사를 추가했다.

-몸을 녹이고 손으로 얼굴을 비벼 주는 장면은 기존 콘티에 손예진의 아이디어가 더해져 만들어진 장면이다.

3.멜로 장인이 연출했지만, 선을 지키키 위해 포기한 로맨스

-김장한과 덕혜가 산장에서 머물며 함께 감자를 해먹는데, 원래는 두 사람이 함께 밥을 해먹는 설정이었다. 현실적인 설정을 위해 감자로 바꾸게 되었다.

-해당 장면은 멜로 영화 장인인 허진호 감독의 장기가 잘 담겨있는 장면이다. 하지만 이 영화가 실제 팩션에 극화를 더한탓에 어느정도 선을 지키는 선에서 멜로적 분위기를 담아내려고 했다.

4.그래서 삭제된 박해일과 손예진의 키스신

원래는 박해일과 손예진의 키스신이 있었다. 그런데 전자에서 언급한 적정선을 지키기 위해 이 장면을 편집했다. 이 때문에 두 사람의 키스신이 왜 없었냐는 아쉬운 의견들이 많았다.

5.배우들이 고생한 이 장면

-덕혜옹주가 복동이 끌고 온 배를 보고 반가워 하지만 그 배에는…

-해당 장면에서 정상훈이 배를 타고 오는데, 이 조그만 배가 흔들려서 고생이 많았다고 한다. 그것도 멀리서 롱테이크로 촬영한 장면이라 쉽지가 않았다.

-손예진은 해변 한복판에서 혼자서 다양한 감정 연기를 소화해야 했다. 해변 한가운데 나홀로 카메라를 받고 연기하는 장면을 생각해 본다면 손예진의 활약이 대단하다는 것을 알수있다.

-영화속 등장한 거친 파도는 CG로 표현한 것이다. 촬영때 파도가 거칠지 않아서 제작진이 인위적으로 만들어야 했다.

-손예진이 총 맞은 박해일에 울며 기어가는 장면은 애드리브다. 너무 서럽게 우는 장면도 그녀가 스스로 만들어낸 감정 연기였다.

덕혜옹주 감독 허진호 출연 손예진, 박해일, 윤제문, 강우, 라미란, 정상훈, 박주미, 박수영, 토다 나호, 안내상, 김재욱, 김소현, 신린아, 여회현, 이효제, 이채은, 이세나, 정세형, 김승훈, 안상우, 도용구, 아키바 리에, 장세현, 곽지현, 정충구, 오혜원, 임종서, 박성택, 한창현, 남상지, 백천기, 송민수, 박지수, 신정섭, 최정원, 최은경, 야마노우치 타스쿠, 김진욱, 정우영, 장지용, 김지안 평점 7.3

damovie2019@gmail.com(오타 신고/제보 및 보도자료)

※저작권자 ⓒ 필 더 무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