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조합 신선하다” BTS 뷔와 다정히 사진 찍은 발라드 황제, 이 사람입니다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뷔
가수 박효신과 근황 밝혀 화제
평소에도 절친한 사이로 알려져

출처: instagram@parkhyoshin.official, instagram@thv
출처: instagram@thv

그룹 방탄소년단 뷔가 가수 박효신과 함께 근황을 알려와 많은 팬의 관심을 받고 있다.

박효신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웃는 이모티콘과 함께 뷔와 찍은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그들은 서로를 꼭 끌어안은 채 눈웃음을 짓고 있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훈훈함을 자아냈다.

출처: instagram@parkhyoshin.official

특히 사진 속에는 박효신의 팬을 상징하는 ‘나무(NAMU)’와 방탄소년단의 팬을 뜻하는 ‘아미(ARMY)’가 알파벳으로 각각 새겨져 있어 눈길을 끈다.

해당 게시물을 본 뷔는 ‘나무+아미’라는 댓글로 남다른 팬들을 향한 마음을 보이며 박효신을 응원했다.

뷔가 박효신을 만나게 된 배경은 뮤지컬 ‘웃는 남자‘를 관람하기 위해 찾은 것으로 보인다.

출처: MBC ‘라디오스타’

이들의 우정은 작사가 김이나가 방송을 통해 언급할 정도라고.

지난 6월 MBC ‘라디오스타’에서 박효신과 뷔에 대해 “둘이 놀면 거짓말처럼 음악 얘기 밖에 안 한다. 완전 음악 청년들이다. 노래 부르고 놀고 그러더라”라고 말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실제로 방탄소년단 뷔는 지난 1월 새벽 경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박효신과 함께 맷 말티스(Matt MAltese)의 ‘Less and Less’를 같이 부르며 팬들에게 감미로운 하모니를 선사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에 누리꾼들은 “둘이 참 보기 좋다”, “뮤지컬 응원도 가고 보통 사이가 아니네”, “앞으로도 우정 영원하길” 등 이들을 응원하는 반응을 보였다.

출처: instagram@thv
출처: instagram@thv

또한 뷔는 지난 1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으로 “신곡이 간절하다”라는 글과 함께 박효신의 ‘Sound of Winter(겨울 소리)’를 게재하며 박효신의 노래에 깊은 애정을 나타낸 바 있다.

그 외에도 2016년 7월 오사카에서 진행한 V 라이브 방송에서는 박효신의 ‘눈의 꽃’을 불렀으며 방탄소년단 자체 예능 ‘달려라 방탄’에서 ‘야생화’를 열창하기도 했다.

리얼리티 예능 ‘인더숲’에서 뷔는 부드러우면서도 감성적인 목소리로 ‘숨’을 불러 팬심을 사로잡은 바 있다.

한편 뷔와 절친한 박효신은 현재 뮤지컬 ‘웃는 남자’에서 ‘그윈플렌’ 역으로 출연 중에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