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 제대로 넘어… 결혼 3년 만에 이혼 선택한 개그우먼, 조롱 영상 올라왔다

최근 이혼 소식 전한 강유미
이혼 소식 조롱한 유튜버 카광
누리꾼 사이에서 갑론을박

VIZU / Youtube@카광
Youtube@카광

구독자 100만 명을 달성하며 유튜버로 완벽하게 자리 잡은 개그우먼 강유미가 최근 이혼 소식을 전한 가운데 한 유튜버가 그녀의 이혼을 조롱하는 듯한 영상을 올려 누리꾼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유튜버 카광은 강유미가 이혼 소식을 전한지 하루 만인 지난 7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ASMR] 3년 만에 이혼한 여자 개그우먼 RP’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은 ‘본 영상은 특정인을 비하할 의도가 없다’라며 ‘실제 인물과 무관하게 만들어진 가상의 캐릭터임을 알려드립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시작한다.

Youtube@카광

영상에서 카광은 웨딩드레스를 입고 신부 분장을 한 채 “저 오늘 결혼한다. 이 사람은 부족한 저를 사랑해주는 아주 고마운 사람”이라며 “보자마자 ‘이 사람이다’라는 확신이 딱 왔다”라고 말하며 축의금 봉투를 만지며 소리를 내는 ASMR을 시작했다.

이어 카광은 법원 사진을 배경으로 검은색 의상을 입고는 “정말 뼈아픈 상처였다. 양악 수술 때문이냐고요? 그건 아니다”라며 “쉽게 말할 수 없는 아픔이었다. 조심스럽게 얘기하자면 이혼을 하게 됐다. 법원까지는 어떻게 가냐고요? 구급차를 타고 갈 것”이라는 멘트를 하며 이혼 서류와 도장을 소품으로 꺼냈다.

카광은 앞서 가상의 캐릭터임을 강조했지만 ‘최근 이혼’, ‘양악 수술 공개’, ‘구급차 논란’ 등 특정 키워드를 통해 누리꾼은 카광의 패러디 대상이 최근 이혼 소식을 전한 강유미임을 추측했다.

또한 그가 이혼에 대해 발설한 부분은 전일 강유미가 본인의 유튜브 커뮤니티에 이혼 소식을 전하며 한 멘트가 그대로 사용되었다.

Youtube@카광

이에 누리꾼들은 “남의 아픔을 조롱거리로 만들어 버리는 인성”, “아무리 유튜버들 제재가 없다지만 사람이라면 넘지 말아야 할 선이 있지”, “남의 아픔을 희화화해서 돈 버는 사람은 처벌받아야”라는 반응을 보이며 그의 몰상식한 행동을 비난하고 있다.

그러나 일부 카광의 팬들은 “너무 웃긴다ㅋㅋㅋ”, “형님 이 영상 지우지 말아주세요. 뭐라고 해도 꿋꿋하게 영상 남겨주세요!”, “타고난 천재다 풍자 학원 열면 안 돼요?”등의 반응을 보이며 영상을 즐기고 있다.

Youtube@강유미 yumi kang좋아서 하는 채널
Youtube@강유미 yumi kang좋아서 하는 채널

한편 최근 비연예인 남편과 합의 이혼을 진행한 강유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개인적인 아픔이라 말씀드리지 못했다. 가까운 분들에게만 밝혀왔던 이혼이었다”라며 이혼 소식을 전했다.

이어 “뼈 아픈 상처였고, 힘든 시간이었지만 구독자분들의 응원 덕분에 일 적으로만큼은 바쁘게 지내올 수 있었던 점 이 기회에 정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변함없는 재미있는 콘텐츠로 최선을 다해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강유미는 파경 소식이 알린 몇 시간 뒤 ‘[ASMR] 시골 할머니네’라는 영상을 올려 할머니로 변장해 속마음을 전했다.

영상에서 강유미는 “이혼해도 괜찮아. 뭐 어때 다 암시롱 아니여. 뭐 어띠야. 다 제 갈 길 가서 성격에 맞게 잘 살면 되는 거여. 너도 나중에 이혼하면 어깨 딱 펴고 당당하게 다녀. 기죽지 말고 알았지?”라고 이혼에 대해 간접적으로 언급하기도 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