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보다 커플이 ‘꿀잠’ 잔다…원리는?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헬스컨슈머]

커플이 싱글보다 더 수면의 질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10일(현지시간) 미국 건강의학 웹진인 헬스데이는 미국 애리조나대 연구진의 연구에서 이러한 내용이 나왔다고 보도했다.

2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연구진은 펜실베이니아주의 성인 직장인 1,007명을 대상으로 수면의 질과 만족도를 조사했다.

그 결과, 성인 파트너와 함께 자는 사람들은 더 빨리 잠이 들었고 더 오래 잤다.

또한 수면 무호흡증과 우울증 위험도 적었으며, 불안감과 스트레스 수준 역시 낮았다.

3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그러나 아이와 함께 같은 침대에서 잠을 잔 사람들은 수면 무호흡증과 불면증, 스트레스 발병율이 더 높았다.

혼자 자는 사람 역시 마찬가지였다.

4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이러한 결과에 대해 연구 책임자인 마이클 그랜드너 애리조나대 교수는 “진화인류학적 원인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인류는 오랜 세월 외부 침입자를 경계하며 불 주변에서 무리를 지어 잠을 잔 습성이 있는데, 해당 습성이 진화를 거친 현재까지도 각인된 상태라는 것이다.

5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이러한 이유로 옆자리에 누운 사람이 코를 골거나 뒤척임이 많아도 전체적 효용성은 더 크다고 덧붙였다.

6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미국 스탠포드대의 라파엘 펠리요 교수 역시 “내 기존의 관찰 내용과 일치하는 결과”라고 평가했다.

이어 “잠은 학습된 행동”이라며 “커플 간에는 깨어있을 때만 아니라 수면에서도 잘 어울리는 게 중요하다”라고 부연했다.

7

(사진출처) : 게티이미지코리아

해당 연구는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에서 열린 ‘전문수면학회(APSS)’ 학술대회에서 발표됐다.

헬스컨슈머가 추천하는 글

»성장기 때 우유를 많이 마시면 정말 키가 많이 클까?

»또?!‘알몸배추’ 중국,식품 위생 논란

»깐깐해진 실비보험…가입하는 게 유리할까?

»요즘 뜨는 식물성 대체유 아몬드유·귀리유…어떤 것이 더 낫나?

»자일리톨, 치아에 얼마나 좋나?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