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어디서 어떻게 하냐”는 질문에 현역 아이돌들이 대답한 말은…

아이돌 연애의 장으로 알려진 ‘아육대’
3년 만에 추석 명절 특집으로 방송 예정
누리꾼 긍정적, 부정적 반응 제각각 보여

tvN 신양남자쇼, 온라인 커뮤니티
MBC

방송에 출연한 여러 아이돌들이 ‘연애의 장‘이라고 밝힌 그 프로그램, ‘아이돌스타 육상 선수권대회’가 3년 만에 부활한다.

‘아이돌 육상 선수권대회'(아육대)는 국내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아이돌들이 출연해 육상을 메인으로 리듬체조, 양궁 등 스포츠 경기를 펼치는 방송이다.

MBC

2020년을 마지막으로 ‘아육대’는 코로나19라는 전염병 사태로 인해 한동안 진행될 수 없었다. 그러나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고 엔데믹 시대가 도래하면서 MBC에서도 ‘아육대’의 편성 기획을 다시 이뤄나갔다.

MBC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아육대’를 이번 추석 명절 특집으로 다시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쁜 소식임에도 불구하고 누리꾼들의 반응은 제각각이다. 왜냐하면 아육대에 출연했던 연예인들이 타 방송에 출연해 ‘아육대’가 연애의 장이라고 언급했기 때문이다.

tvN 인생술집

레인보우 재경은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해 “아이돌 단체로 모이는 예능 프로그램이 있다. 거기서 누구랑 누구랑 썸을 타고 있는지 다 보인다”고 말했다.

슈퍼주니어의 멤버 신동도 같은 말을 전했다. 아육대의 MC로도 여러 번 활약했던 그는 “정말 모두가 짝을 찾아 헤맨다. 걸그룹들은 단짝과 손을 잡고 마음에 드는 남자 아이돌 근처를 빙빙 돌고 남자 아이돌은 아이 콘택트를 하는 게 보인다”고 전해 화제를 모았다.

걸그룹 걸스데이도 ‘인생 술집’에 출연해 “아이돌 만남의 광장이 바로 ‘아육대’다”라고 얘기했다. 유라는 “사람이 이렇게 많은데 열 커플 정도가 없을까”라고 말하며 미소 지었다.

혜리도 이에 맞장구를 치며 “전 남친부터 전 전 남친까지 다 있을 수도 있다. 사실 연애의 장이라고 하기보다 스캔의 장이라고 봐도 무방하다”고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MBC

이로 인해 ‘아육대’는 아이돌 팬들에게 공공의 적이나 다름없는 프로그램이다.

‘아육대’의 부활 소식을 들은 누리꾼들은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아이돌 팬들은 ‘아 실화냐…’, ‘제발 내 아이돌 나가지마라 제발 ㅠㅠㅠㅠ’ 등의 부정적인 댓글을 남기고 있는 반면, 또 다른 누리꾼들은 ‘나가도 할 수 없지 제발 다치지만 않고 돌아오길’, ‘헉 난 아육대 재밌어서 좋은데!!! 벌써 기대된다’ 등의 긍정적인 댓글을 남기고 있다.

3년 만에 개최되는 MBC ‘아이돌 육상 선수권대회’는 추석 명절 연휴 기간 중에 편성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