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출연자들에게 몰표받던 ‘하트시그널’ 연희동 수지, 이렇게 지냅니다

‘연희동 수지’ 배우 서지혜
‘하트시그널 시즌1’ 출연해 몰표받아
‘어쩌다 마주친, 그대’ 출연 확정
김동욱, 진기주와 호흡 맞출 예정

instagram@jhsuh_0717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1

2017년, 전국에 설렘주의보를 일으켰던 프로그램이 있다. 바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1‘이다.

‘하트시그널 시즌1’은 첫 방송부터 엄청난 화제를 불러일으켰고 출연자들에게도 대중의 관심이 더해졌다.

당시 방송에선 첫인상 투표를 진행했다. 이날 서지혜는 모든 남성 출연자들에게 몰표를 받았다.

‘하트시그널 시즌1’ 출연 전부터 이미 ‘연희동 수지‘로 유명했던 서지혜는 사랑스러운 비주얼, 귀여운 행동과 말투로 출연자들뿐만 아니라 시청자들의 마음도 사로잡았다.

올레TV, SEEZN 크라임퍼즐

이후 서지혜는 배우로 전향했다. 2018년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을 필두로 본격적인 연기활동을 해나간 그는 웹드라마부터 미니시리즈까지 다양한 작품에 꾸준히 출연했다.

그러나 배우로서 큰 임팩트를 남기진 못했는데, 이런 서지혜가 조금씩 대중 앞에 친숙해지기 시작한 작품은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이다. 서지혜는 극 중 강력계 막내 형사 박수빈 역을 맡았다.

조금씩 연기력을 발휘하던 중 서지혜는 연기파 배우 박성웅, 오대환과 호흡할 기회를 맞게 된다. 영화 ‘더 와일드’의 주연으로 발탁된 것이다. 더불어 KBS2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에 연이어 캐스팅되기까지, 서지혜는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키이스트, 에프엘이엔티, 저스트엔터테인먼트

그런데 최근 또 하나의 소식이 전해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가 종영한 지 얼마 되지도 않았는데 서지혜가 새 작품에 출연한다고 밝힌 것이다.

소속사 저스트엔터테인먼트는 “서지혜가 KBS2 ‘어쩌다 마주친, 그대‘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전했다.

서지혜가 출연하는 ‘어쩌다 마주친, 그대’는 1987년에 갇혀버린 두 남녀의 이상하고 아름다운 시간 여행기를 그린 작품이다. 과거 연쇄살인의 진실을 찾는 윤해준과 엄마 아빠의 결혼을 막고자하는 백윤영이 서로 목표가 이어져 있음을 깨닫는 이야기를 담았다.

대학내일

남녀 주인공으로는 배우 김동욱과 진기주이다. 서지혜는 극 중 순수하고 긍정적인 문학소녀 ‘순애‘로 등장한다. 순애는 과거로 간 백윤영(진기주)과 엮이게 되는 인물이다.

서지혜가 그려낼 순애는 어떤 모습일지, 남다른 존재감을 뽐낼 서지혜에게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증폭된다.

이와 관련 서지혜의 반전 이력도 공개됐다. 그가 과거에 대학내일 표지 모델도 했었다는 점이다. 이화여대 컴퓨터공학과를 졸업한 그는 2015년 대학내일 12월 호 표지를 꾸몄다. 20살, 앳된 얼굴을 자랑한 서지혜는 그때나 지금이나 여전히 사랑스러운 미모를 자랑한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