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이상화는 쓰레기” 유명 작곡가가 극대노한 이유는 이랬다

강남 돈스파이크 사회 맡기로 약속
하와이 일정으로 약속 취소
유튜브에서 돈스파이크 분노

출처: MBC ‘먹다보면’, JTBC ‘속사정 쌀롱’

출처: instagram@kangkangnam

작곡가 돈스파이크가 결혼식 사회를 부탁했던 강남이 개인 일정으로 약속을 취소하자 분노했다.

13일 강남의 유튜브 채널 ‘동네친구 강나미’에는 강남이 주변에 감사한 사람들을 만나 직접 선물을 주고 인사하는 시간을 가진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 제목은 ‘강화모’로 강남에게 화난 친구들 모임을 줄인 말이다. 강남은 돈스파이크를 비롯한 실제 친구들을 만나 이야기하며 입담을 자랑했다.

출처: YouTube ‘동네친구 강나미’

강남은 결혼한 돈스파이크와의 만남을 앞두고 “사과를 드려야 하는데 제가 사회를 보기로 했었다”, “해외 일정과 겹쳐서 사회를 하지 못하게 되었다. 사실 지금 무서워서 만나기 싫다”라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잠시후 돈스파이크가 심기 불편한 표정으로 등장하자 강남은 “형 일단 결혼 축하드립니다”라고 인사를 건넸다.

돈스파이크는 “결혼을 생각하면서 사회는 강남이다. 내가 강남의 결혼식 때 부조를 양쪽으로 했다. 흔쾌히 해주겠다고 이야기한 다음 며칠 뒤에 연락해 와서 하와이 일정으로 안 된다고 하더라”고 분노했다.

출처: YouTube ‘동네친구 강나미’

이에 강남은 죄책감에 고개를 들지 못했고 돈스파이크는 “우리는 이것을 쓰레기라고 부르기로 약속했어요”, “우리 목숨이 하나인 걸 알고 살아요”라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돈스파이크는 강남의 장점에 대한 질문에 “사람들과 잘 어울린다. 친화력 빼고는…”이라며 말끝을 흐렸다. 이어 “어수선한 거? 그게 장점이 되려나?”라고 말해 강남을 당황하게 했다.

단점을 묻는 말에는 “말을 쉽게 바꾼다. 남의 좋은 날엔 안 간다”라고 답하며 장난스럽게 뒤끝을 보여줬다.

출처: instagram@donspike77

한편 돈스파이크는 지난달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 소식을 처음 알렸다. “부족한 저를 이해해 주고 더 좋은 사람이 되도록 이끌어주는 아름다운 여인을 만났다”며 “남은 인생을 둘이 아닌 하나가 돼 의지하며 살아보려고 한다”고 전했다.

6월 4일 오후 서울에서 6세 연하 여성과 결혼식을 올렸으며 배우 이덕화가 주례를 김조한, 김범수, 멜로망스가 축가를 맡았다.

강남은 2019년 전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이상화와 부부의 연을 맺었고 최근 귀화 도전 3년 만에 합격하며 많은 사람으로부터 축하를 받았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