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취생 배달음식 줄이기: 도전! ‘집밥 일주일'(feat. 자취 요리 레시피)

안녕하세요 여러분!

자취생 필수템 체크리스트에 무조건 포함되는

‘혼족의제왕’입니다.

여러분은 자취를 하면서

어디에 가장 많은 소비를 하고계신가요?

저는 얼마 전 습관처럼 써오던 가계부를

뒤적거리다 깜짝 놀랐는데요..

혼자 먹는 데 쓰는 돈이

엄청난 규모로 불어 있었기 때문입니다.🥶

배달료까지 붙어 한 끼에 최소 2만 원씩

지출해왔던 것 같은데요. 이대로는 안 되겠다

싶어 일주일 간 배달 안 시키기에

도전해봤습니다.

스스로 하루 한 끼 이상

자취 요리를 해보기로 마음을 먹었는데요.

혼족 여러분도 이 포스팅을 통해

배달음식 줄이기에 도전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일주일 간 해 먹은 요리 종류와

간단한 레시피도 준비했으니 바로 보러가봅시다!


우선 도전에 앞서 일주일 식단을

미리 정했습니다.💪

메뉴는 쉽게 요리할 수 있을 것 같은

메뉴들을 먼저 고르고

포털 블로그에서 레시피를 검색해 재료와 난이도를

살펴 괜찮을 만한 것들로 골랐어요!

ⓒ게티이미지뱅크

일주일간 뭘 먹었나?

수요일- 비빔국수, 김치볶음밥

도전 첫 날이었던

수요일 점심은 비빔국수를 만들었습니다.


<비빔국수 간단 레시피>

1. 계란을 삶는 동안 양념장을 만든다.

양념장 재료로는 고추와 식초, 올리고당, 진간장, 다진 마늘 등을 사용했다.

2. 이어 소면을 삶아 찬물에 헹군 후 그릇에 담고 양념장과 고추장, 삶은 계란을 얹으면 끝난다.

<후기>

전체적인 소요시간은 짧았지만,

양념장 만드는 게 꽤 귀찮게 느껴졌다.


저녁은 김치볶음밥이었다.

<김치볶음밥 간단 레시피>

1. 파기름을 먼저 내고 김치를 잘게 썰어 넣은 뒤 잘게 썬 김밥햄을 함께 볶아준다.

2. 어느 정도 잘 볶아졌으면 밥 한 공기를 넣고

볶다가 간장으로 간을 맞추고 다시다를

살짝 뿌린다.

3. 계란후라이를 얹으면 맛있지만,

귀찮아서 참기름으로만 마무리를 했다.


목요일- 된장찌개

<된장찌개 간단 레시피>

1. 냄비에 기름을 두르고 잘게 채 썬 무를 넣고 볶는다.

2. 무가 약간 흐물해지면 돼지고기 앞다리살을 넣고

함께 볶다가 고기에 빨간색이 보이지 않을 때쯤

3. 된장과 고추장을 2:1 비율로 넣어

전체적으로 잘 버무려준다.

4. 이후 쌀뜨물을 넣고 팔팔 끓이면 끝이다.

<후기>

일을 해야 했기에 밥에 된장찌개만 먹었는데,

그것만으로도 충분했다. 그날 저녁은 에어프라이어에서 구운 돈가스와 먹다 남은 된장찌개를 함께 먹었다.


금요일- 파스타

살치살과 파스타

평소보다 바빴기에 금요일은 점심을 건너뛰고

저녁에 파스타를 만들었다.

<살치살 파스타 간단 레시피>

1. 올리브유와 소금을 넣은 물에 면을 먼저 삶고

마늘과 양파를 썰어둔다.

2. 삶은 면은 불지 않게 채로 옮겨 물기를 빼는데,

남은 면수는 버리지 말아야 한다.

3. 올리브유를 두른 팬에서 마늘과 양파를

먼저 익히고 말린 베트남고추도 잘게 부셔 넣는다.

4. 이후 면을 넣고 볶다가 면수로 간을 맞추고

치킨스톡으로 감칠맛을 더한다.

5. 살치살을 구워 곁들여 먹으니 아주 만족스러운

한 끼 식사가 됐다.


주말부터 월요일까지는 국·찌개를 끓여

점심부터 저녁까지 먹었다.

토요일- 순두부찌개

순두부찌개와 시판 함박스테이크를 먹었다.

<순두부찌개 간단 레시피>

1. 다진 고기와 양파를 냄비에서 볶다가

시판 순두부찌개 양념을 붓고 물을 추가한다.

2. 물이 끓으면 순두부와 청양고추, 파 등을

함께 넣으면 끝난다.


일요일- 김치찌개

<김치찌개 간단 레시피>

1. 돼지고기 앞다리살을 먼저 볶다가 김치를 넣는다.

2. 이후 물을 추가하고 팔팔 끓이다가

간장으로 간을 맞추고 다시다를 넣어

감칠맛을 더했다.

3. 물 대신 사골육수나 사골 즉석국을 넣으면

더 맛있는데, 미리 준비하진 못했다.


월요일-미역국

<미역국 간단 레시피>

1. 국거리용 소고기와 다진 마늘을 참기름에 볶다가

미역도 함께 볶는다.

2. 이후 쌀뜨물을 추가하고

간장으로 간을 맞추면 끝이다.

오래 끓일수록 식감도, 맛도 좋아지기에 약불에 올려놓고 30분 정도 끓여 준 후 먹었다.


화요일 – 주먹밥

화요일 저녁으로 먹은 삼겹살

화요일쯤 되니 조금 귀찮아졌다.

점심은 시판 후리가케를 넣은

주먹밥을 만들어 먹었다.

점심을 부실하게 먹었으니 저녁은 삼겹살이었다.

삼겹살 위에 블랙페퍼를 뿌려 30분 정도 놔둔 뒤

에어프라이어에서 190도에서 10분 정도 굽다가

80도에서 마늘과 양파를 넣고 5분 정도

더 구워주면 된다.


집밥 해먹기 도전해보니

사실 식비 측면에서는 기대했던 것보다

드라마틱한 개선은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배달 음식을 주로 먹을 때 주 식비가 10만원 수준이었다면, 7~8만원 정도로 내려간 정도 보면 될 것 같아요.

다만 플라스틱 쓰레기는

거의 5분의 1 수준으로 줄었는데요!

딱히 건강식을 먹은 건 아니지만

건강적인 측면에서도 훨씬 좋았습니다.

마지막으로 요리도 나름 재밌었어요:)

힘든 점이라면, 매 끼니마다 설거지를 해야 하는 점이

개인적으론 더 힘들었다고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하지만 ‘배달 시키면 되지’라는 생각이 없어지니

설거지를 미루지 않고 할 수 있었고,

냉장고에서 식재료를 방치하는 일도 줄고 배달을 시킬 때보다 주방을 훨씬 청결하게 유지할 수 있었습니다.

식비를 아끼려고 시작한 챌린지였는데

제가 생각하지 못한 장점들이 눈에 많이 보여서

의미있었어요!

이 포스팅을 보고 계신 혼족 여러분들도

집밥 일주일 챌린지! 도전해보시기 바랍니다:)🤗🤗


더 많은 1인 가구 정책부터 자취 꿀팁이 궁금하다면,

‘혼삶레터’를 구독해주세요!

매달 2번 여러분의 메일함으로

바바현사 혼족들을 위한 꿀정보가 배달됩니다. 💗

혼족의 제왕이 추천하는 글

»[1인가구 재테크] 사회초년생 필독, 신용점수 올리는 방법은? 

»혼자라도 꽃 구경 가보자! 3월에 가기 좋은 꽃 여행지는? 

»[생활Tip] 슈퍼싱글? 퀸 사이즈? 1인가구에게 알맞은 매트리스 사이즈는? 

»봄맞이 잇템, 어머 이건 꼭 사야해 | 다이소 봄봄시리즈 | 다이소 추천템

»서울 거주 취준생이라면, 매월 50만 원 챙기자! 서울 청년수당 주목!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