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청 친했는데…’ 정려원·공효진 모임 멤버들이 단체로 한예슬 손절한 이유

정려원·공효진 모임 멤버들 근황
손담비 손절설 이후 재조명된 한예슬
한예슬 모임에서 사라진 이유

출처 : instagram@yoanaloves
출처 : instagram@@artist_imsumi

 

연예계 절친 모임에서 사라진 연예인의 근황이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손담비 결혼식에 평소 절친으로 알려진 공효진, 정려원, 소이 등이 참석하지 않아 ‘손담비 손절설’이 루머처럼 떠돌았던 바 있다.

이는 해명과 함께 해프닝으로 일단락됐으나 해당 모임에 꾸준히 참석, 정려원과도 남다른 친분을 자랑했던 한예슬이 지난 2018년부터 모임 사진에서 사라진 이유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출처 : instagram@@han_ye_seul_

누리꾼들은 정려원, 손담비, 공효진, 소이 등이 단체로 한예슬을 언팔한 것을 시작으로 다양한 추측을 전하고 있다.

가장 많이 언급되고 있는 것은 지난 2017년 정려원은 KBS2 ‘마녀의 법정’, 한예슬은 MBC ’20세기 소년소녀’로 동시간대 드라마에 출연하게 된 시점이다.

당시 한예슬은 “려원이와 작품 끝나고 같이 여행 가기로 했다. 시청률 많이 나온 쪽이 여행 쏘기로 했다”라며 쿨한 여배우들 사이의 내기 내용을 밝혔다.

 

하지만 결과적으로 시청률, 연기력 모두 한예슬이 패배했고, 실제로 한예슬은 SNS에 “내 친구 연기 너무 잘하니까 힘들다. 나도 잘하고 싶다. 난 예쁘다는 칭찬만. 부럽다” 등 질투 섞인 글을 남기기도 했다.

출처 : instagram@yoanaloves

이후 정려원은 “드라마 끝나자마자 가는 게 목표였는데 현재 한예슬이 광고 촬영차 로마에 있다. 이후에 태국으로 간다더라. 한국 와서 재정비하고 함께 떠나자고 얘기한 상태다. 여행비는 내가 쏜다”라고 밝혔다.

이어 “상업적으로 친한 게 아니라 진짜 친해서 가능한 일이었다. 한예슬도 기쁜 마음으로 여행 갈 거다. 내가 잘되기를 진심으로 바란 친구다”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실제로 두 사람의 여행은 무산된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 instagram@@han_ye_seul_

또한 해당 모임 멤버들과 다른 성격을 가진 한예슬의 성격도 손절의 이유로 꼽히고 있다.

한예슬은 “정려원보다 내가 외향적이다. 정려원은 나보다는 내성적인 스타일이다. 하지만 우리는 영혼의 색깔이 비슷하다”라고 밝힌 바 있다.

실제로 한예슬은 페스티벌에서 모르는 사람과 춤을 출 정도로 외향적이지만, 정려원을 비롯한 공효진, 손담비, 소이 등은 독실한 기독교로 내성적인 성향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2018년 한예슬은 정려원, 손담비 등과 함께 소속된 소속사를 떠났고 이후 정려원을 비롯한 모든 모임 멤버들이 한예슬은 언팔했다.

출처 : instagram@yoanaloves

특히 당시 한예슬이 클럽에서 찍힌 사진이 공개되며 ‘버닝썬 여배우’로 지목된 것 또한 손절의 이유로 추측되고 있다.

여전히 누리꾼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는 해당 모임에 한예슬이 갑자기 사라져 ‘정려원, 한예슬’ 친분을 응원했던 팬들의 아쉬움이 전해지고 있다.

한편 한예슬은 10살 연하 남자친구와의 공개 열애를 밝힌 뒤 다양한 데이트 근황을 전하고 있으며,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를 통해 팬들과 소통 중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