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까지 위협하는 ‘복막염’ 원인부터 치료법까지

복막염 이란?

복막은 복강과 그 내부 장기를 둘러싸고 있는 막을 뜻하며, 이러한 복막에 염증이 생긴 상태를 복막염이라 한다. 복막염은 주로 복강 속에 장액, 섬유소, 세포, 고름 등이 고이면서 발생하는 것으로 남성들에게 흔하게 발생하고, 충수염 등 다른 복강 내 질환의 합병증으로 발생되기도 한다. 복막염은 복부 전체에 나타나기도, 부분적으로도 나타나기도 한다. 복막염이 심한 경우 목숨을 잃을 수도 있어 반드시 치료가 필요하다.

발병 원인은 무엇일까?

복막염은 감염성과 비감염성으로 구분할 수 있다. 각 복막염은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생하는데, 감염성 복막염의 경우 어떤 원인으로 인해 무균상태의 복막강 내로 세균이 침입하여 복막에 염증이 발생한 것이다. 위, 십이지장 궤양의 천공, 위암의 천공, 담낭염의 천공에 의해 발생할 수 있으며, 특히 급성 충수염의 천공이 감염성 복막염의 대표적인 원인이다. 이외에도 폐렴 구균성 복막염, 자궁 내막염, 자궁부속기염도 있다.

반면 비감염성 복막염은 무균상태의 체액, 즉 혈액, 담즙, 소변 등의 내용물이 복강 내로 흘러들어가 세균감염을 일으키거나, 무균수술 후의 외상, 수술 시의 기계적 가극으로 감염이 발생한 것을 의미한다.

어떤 증상이 있을까?

복막염의 가장 뚜렷한 증상은 복부 통증이다. 복부 통증 증상은 원인에 따라 다르게 나타날 수 있다.

급성 충수염이 터져 복막염이 된 경우에는 배를 만질 수 없을 정도로 통증이 심하며, 배를 눌렀다가 갑자기 손을 떼면 극심한 통증을 호소한다. 담낭의 염증이 원인이 되는 경우에는 우상복부 통증과 고열이 발생하고, 화농되어 담낭이 터지면서 급성복막염이 발생해 사망에 이르는 경우가 많다. 소화성 궤양이 적절하게 치료되지 않아 복막염이 발생한 경우에는 상복부 통증이 매우 심하고, 배를 만져보면 나무판자처럼 딱딱한 것이 특징이다.

복막염이 악화되어 말기에 이르면, 복통은 오히려 약화될 수 있다. 말기의 복막염에는 복부팽만, 복부 경직, 구역질, 구토 증이 동반될 수 있고, 전신상태로는 세균성 독소에 의해 쇼크가 발생할 수 있다. 이때 손발이 차고 혈압이 내려가며 체온이 높아지고 맥박이 빨라져 호흡곤란이 일어날 수 있다.

치료 어떻게 진행할까?

복막염을 일으킨 원인이 무엇인지 파악하고 그에 따라 치료를 시행해야 한다. 치료방법은 크게 비수술적 치료와 수술적 치료로 구분된다.

비수술적 치료에는 금식, 수분 전해질 보급을 위한 수액 공급, 수혈, 강심제, 말초 혈액 순환 개선제, 적절한 항생제 투여 및 경피적 배농, 내시경적 스탠드 삽입 등이 있다. 또한 담즙의 누수에 의한 복막염의 경우 내시경적으로 담도에 스탠드를 삽입하여 담즙의 누출 정도를 줄일 수 있다. 수술적 치료의 경우 원인에 따라 수술 방법 및 수술 범위가 달라진다. 보통 복부를 절개한 후 우선 원발소를 제거한다. 그 후 천공을 막은 뒤 복강 속의 염증 부위를 충분히 제거하거나 세척하는 수술을 진행한다.

사진_픽사베이

더 많은 건강정보 보기

전체 아동 20%가 겪는다는 ‘틱 장애’ 치료 가능할까?

‘식도암’ 통증 느껴진다면, 이미 늦은 단계 (+원인 및 예방법)

얼굴 붓기 뺴는 차 등 얼굴 붓기 빼는 방법 LIST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